가슴 파인 흰색 드레스 입고 '청룡영화상' 레드카펫 뒤흔들어버린 아이유

인사이트뉴스1


흰 드레스 입고 긴 머리 휘날리며 레드 카펫 밟은 아이유


[인사이트] 최유정 기자 = 가수 겸 배우 아이유가 눈부신 요정 미모로 레드 카펫을 압도했다.


지난 25일 서울 여의도 KBS홀에서 제43회 청룡영화상 시상식이 열렸다.


인사이트뉴스1


이날 순백의 드레스를 입고 참석한 아이유는 등장부터 화려한 자태로 모두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인사이트뉴스1


"미쳤다"...감탄사밖에 안 나오는 아이유 레전드 미모


드레스만큼이나 화사한 아이유의 백옥 피부, 가녀린 어깨와 쇄골라인, 검은 긴 머리의 조화는 여신 그 자체였으며, 그녀만의 독보적인 분위기를 강조했다.


깔끔하고 간결한 메이크업은 아이유의 미모를 한층 더 청순하게 만들어줬다.


인사이트뉴스1


모두들 아이유의 미모에 넋이 나가 있는 가운데, 아이유는 현장을 찾아준 팬들과 카메라를 향해 미소를 지으며 반갑게 손을 흔들었다.


아이유는 카메라를 향해 하트 포즈를 취하며 깜찍한 매력을 발산하기도 했다.


인사이트뉴스1


평소 토끼처럼 앙증맞은 이미지로 사랑받던 아이유가 긴 머리를 휘날리며 고혹미를 발산하자 팬들의 반응도 뜨거웠다.


팬들은 "아이유 레전드 미모 찍었다", "완벽한 배우상이다", "너무 예쁘다. 미쳤다", "눈부신 미모다"라며 감탄사를 연발했다.


인사이트뉴스1


이날 천사의 발걸음을 보여준 아이유는 인기 스타상을 수상하며 영화 '브로커'팀에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인사이트뉴스1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