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민호가 돌아가신 아빠 원망했던 이유 공개돼 모두 오열했다

인사이트채널A '오은영의 금쪽상담소'


부친상 당했던 송민호, 편찮으신 아버지 원망했다


[인사이트] 최재원 기자 = 보이그룹 위너의 멤버 송민호가 지난 21일 부친상을 당한 가운데 그가 아버지를 원망했던 이유가 조명 받고 있다.


앞서 송민호는 지난 3월 채널A '오은영의 금쪽상담소'에 출연해 우울증을 고백하며 부친의 투병 사실을 알렸다.


그는 "아버지가 편찮으시다. 신경이 많이 쓰이는 상황이다. 동시에 원망도 화도 나는 이유가, 간이 안좋으신데 관리를 잘 못하셔서 병이 커졌다"고 말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인사이트채널A '오은영의 금쪽상담소'


인사이트채널A '오은영의 금쪽상담소'


과거 방송에서 얼굴 비추며 아들 응원한 송민호 부친


또 그는 "아버지가 술에 의존을 많이 하셨는데 한편으로는 속상하지만 어떠한 사건들로 인해서 원망스러운 마음도 있다"고 아버지에 대한 복잡한 심경을 털어놨다.


그러면서 가족에 대해 "의지가 되는 편은 아닌 것 같다. 어쩌다 보니 가장 역할을 하고 있고 가족이 굉장히 소중하지만 내가 마음껏 쉴 수 있는 둥지 같은 느낌은 아니다"라고 말했다.


인사이트Mnet '쇼미더머니4'


송민호 부친, 생전 방송 출연하며 여러 차례 아들 응원해


송민호의 부친은 아들이 지난 2015년 Mnet '쇼미더머니4' 출연할 당시 방송에 얼굴을 비추며 그를 여러 차례 응원했었다.


부친 송씨는 아들과 술잔을 기울이며 "(방송을) 아빠도 꼬박꼬박 챙겨보고 있다"며 "수많은 사람들이 민호를 질타하고. '어차피 우승은 송민호' 그게 말이 되냐"라며 속상한 마음을 드러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Mnet '쇼미더머니4'


송민호는 "어릴 때 아빠는 늘 슈퍼맨이었는데 내가 성인이 되고 아빠도 사람이구나라는 생각이 들었다"고 털어놨다.


아들과의 애틋한 시간을 가진 송씨는 "이렇게 우리 아들하고 이런 얘기를 할 수 있는 게.."라며 제작진에게 고맙다는 말을 했다. 송민호는 "아빠 그때(결승전에) 보러 와요", "엄마 아빠가 들어줬으면 하는 곡이에요", "시간 되면 엄마 아빠랑 와서 아들 공연하는 거 봐요"라고 진심을 고백했다. 


송민호는 아빠의 응원에 힘입어 '쇼미더머니4' 최종 결승전에서 '겁' 무대를 꾸몄다. 그는 "아버지 날 보고 있다면 정답을 알려줘"라는 가사에서 객석에 있던 아버지 품에 안겨 보는 이들에게 울컥함을 선사했다.


인사이트JTBC '반달친구'


송민호의 부친은 최근까지도 입원을 하며 치료를 받아왔던 것으로 전해졌다. 그는 간으로 인한 지병을 얻었으며 투병 끝에 세상을 떠난 것으로 알려졌다.


송민호의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 측은 "송민호의 부친께서 21일 별세하셨다"며 "현재 송민호는 가족들과 함께 빈소를 지키고 있다. 유가족 분께 깊은 위로와 애도의 마음을 전한다"고 알렸다.


인사이트tvN '신서유기4'


예능, 작가, 가수 등 전방위에서 활발한 활동 중인 송민호


한편 송민호는 2014년 그룹 위너로 이름을 알리기 시작해 현재는 예능과 음악 등 연예계에서 폭넓은 활동을 하고 있다.


또 취미로 그리기 시작한 그림 실력을 인정받아 작가명 '오님'으로 여러 차례 국내외에서 전시회를 열기도 했다.


인사이트Instagram 'realllllmino'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