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 1℃ 서울
  • -1 -1℃ 인천
  • 0 0℃ 춘천
  • 2 2℃ 강릉
  • 1 1℃ 수원
  • 0 0℃ 청주
  • 1 1℃ 대전
  • 4 4℃ 전주
  • 5 5℃ 광주
  • 2 2℃ 대구
  • 5 5℃ 부산
  • 7 7℃ 제주

돈 없어서 시댁에 용돈 받아 5명 키우는 '고딩엄빠' 부부, 추가 아이 계획 고백했습니다

18살에 10살 연상이었던 교회 선생님의 아이를 임신한 여성의 사연이 공개돼 시청자가 충격에 빠졌다.

인사이트MBN '고딩엄빠2'


교회 선생님과 사랑에 빠져 아기 낳아버린 여고생


[인사이트] 권길여 기자 = 18살에 10살 연상이었던 교회 선생님의 아이를 임신한 여성의 사연이 공개돼 시청자가 충격에 빠졌다.


지난 22일 오후 방송된 MBN '고딩엄빠2'에서는 다섯 아이를 키우고 있는 김보현(29), 김은석(39) 씨의 사연이 공개됐다.


인사이트MBN '고딩엄빠2'


"아기 생기면 계속 낳을 것"


현재 두 사람 슬하에는 10살 첫째 아들, 9살 둘째 딸, 5살 셋째 아들, 2살 넷째 딸, 생후 100일 막내가 있었다.


10년 사이 5번의 임신과 출산을 했다는 김보현 씨의 말에 MC들은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


김보현 씨는 "(아이를) 안 가지려고 노력했는데 계속 들어섰다"라고 말했고, "더 낳을 계획이 있냐"는 질문을 받았다.


인사이트MBN '고딩엄빠2'


이에 김보현 씨는 "특별히 계획은 없는데 만약 생기면 또 낳을 것이다. 외롭게 자랐기 때문"이라고 말해 MC들을 아연실색하게 만들었다.


안타깝게도 김보현, 김은석 씨는 경제적으로 여유롭지 못했다.


인사이트MBN '고딩엄빠2'


다섯 아이를 키우는데 식비, 월세, 병원비 등을 합쳐서 한 달에 330만 원 정도가 들어가고 있었다.


하지만 김은석 씨는 발등 골절 사고를 당해 현재 무직 상태였고, 결국 시댁에서 경제적 지원을 받았다.


경제적으로 여의치 않은 상황에서도 아이를 더 갖고 싶다는 출연진의 말에 MC들은 모두 한숨을 쉬었다.


인사이트MBN '고딩엄빠2'


목사 아들 꼬셨다며 '꽃뱀' 소리 들어야 했던 여고생


한편, 이날 방송에서는 김보현 씨가 시댁과 오해를 푸는 장면도 그려졌다.


사실 김은석 씨의 아버지는 교회 목사님이었다.


김보현, 김은석 씨의 교제 사실을 알게 됐을 때 목사님은 헤어지라며 분노했다. 두 사람의 나이 차가 많아 이상한 소문이 돌았기 때문이다.


인사이트MBN '고딩엄빠2'


그러나 두 사람은 헤어진 척만 하며 계속 만났고, 결국 임신까지 하고 말았다.


김보현, 김은석 씨가 임신까지 한 후 시아버지는 목사 일을 내려놓았다.


김보현 씨는 "제가 꽃뱀처럼 들러붙어서 목사님 사모님 집에 계획적으로 들어갔다고 하더라. '네까짓 게 뭔데 교회 아들과 사귀냐. 꽃뱀 주제에'라면서 소문이 많이 났었다"라며 "그래서 아버님이 지금까지도 저를 미워하시는 것 같았다"라고 말했다.


인사이트MBN '고딩엄빠2'


이에 시아버지는 착각이라며 적극적으로 해명했다.


시아버지는 "내가 너희들 문제로 인해 도의적 책임이 있으니까 목회도 사임한 것"이라며 "미워하는 마음이 없으니 열심히 살아라"라고 진심을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