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짜 모르는 거였어?"...이승기가 '아는형님' 나와 털어놓은 출연료의 비밀

인사이트tvN '마우스'


18년 동안 음원 수익 못 얻고 있었던 이승기


[인사이트] 정은영 기자 = 가수 이승기가 데뷔 후 18년 동안 음원 수익을 정산 받지 못했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21일 디스패치는 이승기가 2004년 6월 데뷔 이후 18년 간 음원 정산을 전혀 받지 못했으며, 이로 인해 이승기가 최근 소속사에 "27장 앨범에 대한 음원료 수익 내용을 제공해 달라"라며 내용 증명을 보냈다고 보도했다.


인사이트tvN '마우스'


보도에 따르면 이승기는 지난 18년 동안 총 137곡을 발표했지만 음원 수익은 전혀 정산받지 못했다.


디스패치가 공개한 유통 채널 별 음원 정산 내역서에 따르면 2009년 10월부터 2022년 9월까지 이승기가 벌어들인 음원 수익은 무려 '96억 원'이다.


인사이트tvN '마우스'


하지만 음원 정산 내역서에는 이승기의 히트곡인 '삭제' 등의 5년 치 회계 장부가 유실돼 제대로 기록되지 않았다.


유실된 부분을 합하면 이승기가 기록한 음원 매출만 100억 원에 이를 것으로 보인다.


인사이트tvN '마우스'


지난해 12월, 이승기는 심상치 않은 발언을 했었다


해당 소식이 전해지자 많은 누리꾼이 경악을 금치 못한 가운데, 과거 이승기가 출연료에 대해 언급했던 JTBC '아는 형님' 방영분이 다시금 화제 되고 있다.


지난해 12월 방송된 JTBC '아는 형님'에 게스트로 출연한 이승기는 JTBC '싱어게인' 시즌1이 크게 성공해 시즌2도 하게 됐다고 전했다.


인사이트JTBC '아는 형님'


그는 '싱어게인' 시즌1이 너무 잘돼서 시즌2에서는 심사 수준이 조금 더 올라간 것 같다며 기대감을 감추지 못했다.


이를 들은 민경훈은 이승기에게 "(싱어게인) 시즌1이 잘 됐잖아, 시즌2 할 때는 출연료가 좀 올라가?"라고 물었다.


인사이트JTBC '아는 형님'


예능 출연료 얼마 받는지 모른다고 했던 이승기 


갑자기 돈과 관련된 질문을 받아 당황한 이승기는 "나 일단 '싱어게인' 출연료 정확히 얼마 받는지 몰라"라고 대답해 충격을 안겼다.


당시 '아는 형님' 패널은 이승기가 출연료 대신 JTBC 지분을 받은 것 같다고 농담을 던졌으며, 시청자들 또한 이승기가 재력을 과시하기 위해 이 같은 발언을 한 것으로 여겼다.


인사이트JTBC '아는 형님'


하지만 소속사 후크엔터테인먼트의 정산 문제가 수면 위로 떠오르면서 일각에서는 "이승기가 정말 출연료를 몰랐던 것 같다", "알고 보니 성지 방송이었다"라는 반응이 나왔다.


인사이트JTBC '아는 형님'


한편, 후크엔터테인먼트에는 이승기와 그의 스승 이선희를 비롯해 배우 윤여정, 이서진, 박민영 등이 소속돼 있다.


최근 후크엔터테인먼트는 경찰청 중대범죄수사과에 의해 5시간에 걸쳐진 압수수색을 당했다.


인사이트tvN '마우스'


권진영 대표를 비롯한 일부 임원들의 횡령 혐의를 확인하기 위해 압수수색이 진행된 것으로 알려졌다.


이후 윤여정이 후크엔터테인먼트를 떠난다는 보도가 나왔지만 이에 대해서 소속사 측은 '사실 무근'이라 답한 바 있다.


YouTube '아는형님 Knowingbros'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