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4 4℃ 서울
  • 3 3℃ 인천
  • 0 0℃ 춘천
  • 3 3℃ 강릉
  • 4 4℃ 수원
  • 3 3℃ 청주
  • 4 4℃ 대전
  • 6 6℃ 전주
  • 6 6℃ 광주
  • 5 5℃ 대구
  • 8 8℃ 부산
  • 9 9℃ 제주

18년 간 137곡 낸 이승기, 음원수익 정산 '0원' 주장 나왔다

최근 소속사에 내용 증명을 보낸 이승기가 18년 동안 음원 수익을 얻지 못했다는 주장이 나왔다.

인사이트사진 = 인사이트


최근 소속사 측에 '내용증명' 보낸 이승기, 충격적인 소식 전해졌다


[인사이트] 정은영 기자 = 가수 겸 이승기가 데뷔 후 18년 동안 음원 수익을 정산 받지 못했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21일 디스패치는 이승기가 2004년 6월 데뷔 이후 18년 간 음원 정산을 전혀 받지 못했으며, 이로 인해 이승기가 최근 소속사에 "27장 앨범에 대한 음원료 수익 내용을 제공해 달라"라며 내용 증명을 보냈다고 보도했다.


인사이트사진 = 인사이트


2009년부터 음원 수익만 '96억 원'이었던 이승기, 하지만...


이승기는 18년 동안 총 137곡, 27장의 앨범을 발표했지만 음원 수입은 0원이었다.


디스패치가 공개한 유통 채널 별 음원 정산 내역서에 따르면 2009년 10월부터 2022년 9월까지 이승기가 벌어들인 음원 수익은 '96억 원'이다. 


인사이트tvN '마우스'


심지어 이게 다가 아니다. 이승기의 음원 정산 자료의 일정 부분이 사라졌기 때문이다.


이승기의 히트곡 중 하나인 '삭제' 등의 음원 수익 및 비용 등이 기록된 회계 장부 5년 치(2004년 6월~2009년 8월)가 유실돼, 이승기의 음원 매출 96억 원에는 '삭제'의 5년 치 음원 수익이 빠져 있다.


인사이트뉴스1


유실된 부분을 포함하면 이승기가 기록한 음원 매출은 100억원을 넘길 것으로 보인다.


음원만으로만 어마어마한 돈을 벌어 들였는데도 한 푼도 정산받지 못했다는 것이다.


인사이트tvN '마우스'


폭언까지 들어야 했던 이승기


보도에 따르면 이승기는 지난해와 올해에 이어 소속사 임원들에게 정산을 요구했으나 "네가 마이너스 가수인데 어떻게 정산을 해주냐", "앨범 홍보비가 얼마나 많이 드는지 아느냐", "우리가 회계팀 직원에게 정산 자료 준비하라고 했는데 그 XXX이 일하기 싫어서 안 해준 것"이라는 답변을 들었다.


인사이트JTBC '싱어게인2'


이번 보도와 관련해 이승기의 소속사 후크엔터테인먼트 관계자들은 모두 취재진의 연락을 받지 않고 묵묵부답으로 일관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해당 소식이 전해지자 많은 대중은 크게 경악했다. 이승기가 지난 18년 동안 가수로 활동하면서 무수한 히트곡을 쏟아냈기 때문이다.


인사이트tvN '마우스'


한편, 후크엔터테인먼트는 지난 18일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이승기로부터 내용증명을 받은 사실을 인정하며 "후크엔터테인먼트는 쌍방 간에 오해 없이 원만하게 문제를 마무리 짓기 위해 노력 중"이라고 전했다.


소속사 측은 "제기된 사안의 중차대함으로 인해 현재로서는 해당 사안에 대하여 어떠한 말씀도 드리기 어렵다. 상황이 정리 되는 대로 공식 입장을 발표하겠다"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