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0 10℃ 서울
  • 7 7℃ 인천
  • 10 10℃ 춘천
  • 14 14℃ 강릉
  • 10 10℃ 수원
  • 8 8℃ 청주
  • 8 8℃ 대전
  • 9 9℃ 전주
  • 10 10℃ 광주
  • 12 12℃ 대구
  • 17 17℃ 부산
  • 11 11℃ 제주

12월에 엄마 되는 손예진, 출산하자마자 '독박 육아' 위기 마주했다

배우 손예진이 12월 출산을 앞두고 있는 가운데, 남편 현빈의 새로운 일정 소식이 전해져 이목을 모았다.

인사이트엠에스팀엔터테인먼트


"12월 출산"...부모가 될 준비 중인 손예진, 현빈


[인사이트] 최유정 기자 = 지난 3월 세기의 결혼식을 올리며 부부의 연을 맺은 배우 현빈과 손예진.


이후 6월 손예진은 새로운 생명이 찾아왔다는 소식을 전해 수많은 이들의 축복을 받았다.


인사이트VAST엔터테인먼트


현빈은 한 인터뷰에서 "아빠가 되는 게 실감 나지 않지만 큰 축복이라서 좋은 마음으로 기다리고 있다"라며 예비아빠가 된 벅찬 심경을 전하기도 했다.


현재 임신 중인 손예진은 활동은 잠시 접어둔 채 태교에 집중하며 2세를 만날 준비를 하고 있다.


인사이트엠에스팀엔터테인먼트


이 가운데, 영화 촬영을 앞둔 현빈의 내년 일정이 공개돼 이목이 집중됐다.


인사이트VAST엔터테인먼트


출산하자마자 해외로?...영화 촬영 앞둔 현빈, 내년 일정 공개됐다


10일 스포츠서울은 현빈이 주연을 맡은 영화 '하얼빈' 팀이 내년 1월 라트비아로 향한다고 보도했다.


'하얼빈' 팀은 2023년 1월 20일 비행기에 몸을 실을 예정이다.


인사이트VAST엔터테인먼트


다만 현빈은 출국 여부를 조율 중이다. 손예진이 12월 출산을 앞두고 있어 일정을 확정하지 못한 것으로 알려졌다.


만약 현빈이 1월 해외 촬영을 떠나면 아빠가 된 지 한 달 만에 장기간 집을 비우게 된다.


인사이트VAST엔터테인먼트


손예진이 독박 육아를 해야 하는 만큼, 스케줄을 앞둔 현빈의 고민이 클 것으로 보인다.


한편 영화 '하얼빈'은 1900년대 초 하얼빈을 배경으로 조국을 되찾기 위해 목숨을 걸었던 독립투사들의 이야기를 다룬 첩보 액션 영화물이다.


인사이트VAST엔터테인먼트


영화 '내부자들', '남산의 부장들' 등 한국 현대사를 스크린에 담아낸 우민호 감독이 메가폰을 잡아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배우 전여빈, 박정민이 현빈과 함께 호흡을 맞추는 것으로 전해졌다.


인사이트제이와이드컴퍼니


전여빈은 지난해 성황리에 종영한 tvN 드라마 '빈센조'의 주연을 맡아 팔색조 매력을 펼쳤다.


박정민은 지난해 11월 공개된 넷플릭스 '지옥'의 주연 배우를 맡아 글로벌 시청자들에게까지 눈도장을 찍었다.


인사이트롯데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