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9 9℃ 서울
  • 5 5℃ 인천
  • 8 8℃ 춘천
  • 12 12℃ 강릉
  • 8 8℃ 수원
  • 6 6℃ 청주
  • 6 6℃ 대전
  • 7 7℃ 전주
  • 8 8℃ 광주
  • 10 10℃ 대구
  • 15 15℃ 부산
  • 10 10℃ 제주

스스로 SOS 요청하는 5살 아이, 화나면 머리 박고 과격 행동까지...왜?

'우리 아이가 달라졌어요 리턴즈'가 평소 개구쟁이의 모습이다가도 갑자기 드러누워 떼를 쓰고 화를 참지 못하는 아이의 사연을 다룬다.

인사이트SBS PLus '우리 아이가 달라졌어요 리턴즈'


매일이 구조요청인 '우아달 리턴즈' 5살 아이


[인사이트] 이원선 기자 = '우리 아이가 달라졌어요 리턴즈'에 화를 참지 못하는 5살 아이의 사연이 소개된다.


내일(7일) 방송될 SBS PLus '우리 아이가 달라졌어요 리턴즈'에는 화가 나면 괴성을 지르고 바닥을 구르거나 벽에 머리를 박기까지하는 아이가 등장한다. 떼를 쓰는 정도가 심해지면 부모는 아이가 다칠까 봐 감싸 안고 보호하기 바쁘다.


인사이트SBS PLus '우리 아이가 달라졌어요 리턴즈'


'우리 아이가 달라졌어요 리턴즈' 5번째 주인공은 분노를 표출하면서도 "살려줘!"라고 소리지르는 5살 아이다.


울 때도 "엄마, 아빠"를 부르는 대신 "살려줘! 도와줘"라는 말을 더 많이 하는 아이. 최근 공개된 예고 영상에는 단순한 떼쓰기를 넘어 애절한 구조 요청을 하는 안타까운 화면 뒤로 "그때 그러지만 않았어도. 그때 안 그랬으면..후회도 많이 하죠"라는 엄마의 목소리가 오버랩 됐다.


인사이트SBS PLus '우리 아이가 달라졌어요 리턴즈'


5살 아이의 입에서 나왔다고 보기엔 일반적이지 않은, '구조요청'에 가까운 말이 왜 아이에게 쓰이고 있는 것인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인사이트SBS PLus '우리 아이가 달라졌어요 리턴즈'


이번 회 주인공은 인공 수정부터 시험관 시술을 거듭하던 부모가 포기하려는 순간, 기적처럼 찾아온 '보물'같은 존재다. 아침 식사를 위해 장난감을 치우자 울상이 됐지만, 스스로 숟가락질을 곧잘 한다.


하지만 아이는 "밥 먹을 땐 밥만 먹는 거야"라는 엄마의 호통에 식탁을 엎으려 하다가 그릇을 내리치고, 엄마의 가슴을 때리기 시작했다.


인사이트SBS PLus '우리 아이가 달라졌어요 리턴즈'


갑작스러운 전개와 자극적인 몸싸움을 지켜보던 전문가는 "알아들을 수 있는 말이 없고, 실제로 쓰는 단어도 얼마 안 되는 것으로 보인다"라고 말했다.


인사이트SBS PLus '우리 아이가 달라졌어요 리턴즈'


엄마 감정 상태에 따라 전혀 다른 아이가 되는 주인고...연신 "살려줘" 외쳐


이어진 영상에는 엄마가 쓰레기를 버리러 자리를 비운 사이, 아빠가 있는데도 엄마를 찾으며 울다가 기어이 벽에 머리를 박는 주인공의 모습이 그려졌다. 엄마의 부재, 또는 엄마의 감정 상태에 따라 전혀 다른 아이가 된다는 주인공 아이는 우는 와중에도 자꾸만 "살려줘, 도와줘"를 외쳐 그 이유를 궁금하게 만든다.


인사이트SBS PLus '우리 아이가 달라졌어요 리턴즈'


이번 회는 발달 문제에 대한 집중 케어가 필요한 상황이라고 판단한 2회 솔루션 진행자 김남욱 전문의의 적극 추천으로, 송호광 소아정신과 전문의가 출동했다.


아이가 잘 놀고 있을 때도, 이상 행동을 보일 때도 눈물 마를 날 없는 엄마와 아이의 속 깊은 사연은 내일 오후 8시 30분 '우리 아이가 달라졌어요 리턴즈' 5회 방송에서 확인할 수 있다.


네이버 TV '우리 아이가 달라졌어요 리턴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