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이슨, 28일까지 제임스 다이슨 어워드 특별전·토크쇼 개최한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다이슨


[인사이트] 김한솔 기자 = 다이슨이 10월 19일부터 오는 10월 28일까지 서울 동대문디자인플라자(이하 DDP) 아트홀 2관 앞 로비에서 국제 학생 엔지니어링 및 디자인 공모전인 제임스' 다이슨 어워드'와 관련한 특별 전시를 개최한다고 19일 밝혔다.


제임스 다이슨 어워드는 제임스 다이슨 재단에서 차세대 엔지니어 양성을 위해 매년 주최하고 있는 국제 공모전으로 '일상의 문제를 해결하는 아이디어'라는 주제로 학생들이 다르게 생각하고 발명하는 경험을 통해 엔지니어링 잠재력을 실현할 수 있도록 장려하고자 마련됐다.


제임스 다이슨 어워드 특별전은 전시회와 토크쇼로 구성된다. 전시회는 디자인 전시와 포럼, 마켓 등 다양한 K-디자인 콘텐츠를 선보이는 국내 대표 디자인 MICE 행사 '서울디자인2022'의 일환으로 서울 DDP 아트홀 2관 앞 로비에서 진행된다. 전시회에서는 제임스 다이슨 어워드의 역대 국내·외 우승작을 포함한 출품작 일부가 공개돼 일상 문제를 해결하는 젊은 인재들의 창의적인 아이디어를 직접 감상할 수 있다.


오는 10월 23일 오후 2시에는 서울 DDP 살림터 3층에 위치한 UD라이프스타일플랫폼에서 특별한 토크쇼도 열린다. 이번 토크쇼는 '뇌과학자와 디자이너가 말하는 혁신'이라는 주제로 제임스 다이슨 어워드 2022에 국내 심사위원으로 참가한 카이스트 바이오및뇌공학과 정재승 교수와 SWNA 산업디자인오피스 이석우 대표가 연사로 참여한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다이슨


정재승 교수는 뇌과학자의 관점에서 창의적인 아이디어란 무엇인지, 혁신의 중심에 있는 사람들의 특징에 대해 분석하며 올해 제임스 다이슨 어워드에 심사위원으로 참여한 소감에 대해서도 나눌 예정이다. 


또한 이석우 대표는 혁신적인 디자인에 대한 견해를 나누고 세계적인 디자인 공모전에서 수상한 경험을 기반으로 디자이너가 나아가야 할 방향이 무엇인지 등 솔직한 이야기를 나누며 현장 관객들과 소통할 예정이다.


이번 제임스 다이슨 어워드 특별전은 공모전 지원자들뿐 아니라, 엔지니어링 및 디자인 분야 전공자와 종사자, 해당 분야에 관심 있는 일반 대중들에게 공모전의 취지와 의미에 대해 알리기 위한 목적으로 마련되었다. 본 전시와 토크쇼는 무료로 관람 및 참가 가능하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