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 2℃ 서울
  • 3 3℃ 인천
  • 1 1℃ 춘천
  • 6 6℃ 강릉
  • 2 2℃ 수원
  • 4 4℃ 청주
  • 5 5℃ 대전
  • 3 3℃ 전주
  • 6 6℃ 광주
  • 5 5℃ 대구
  • 7 7℃ 부산
  • 9 9℃ 제주

"사람 죽이려고 작정"...방송 후 악플 테러 당한 '고딩엄빠' 출연자, '악마의 편집' 장면 싹 폭로

'고딩엄빠'의 출연 이후 악플에 시달린 한 출연자가 방송에 대한 조작을 폭로하며 억울한 심경을 호소했다.

인사이트MBN, K-STAR '고딩엄빠 2'


'고딩엄빠' 출연자, 참다 못해 제작진 저격


[인사이트] 최유정 기자 = '고딩엄빠 2'에 출연했던 하리빈 씨가 제작진의 방송 조작을 주장하며 억울한 심경을 표했다.


지난 21일 오후 방송된 MBN, K-STAR '고딩엄빠 2'에 출연했던 하리빈 씨는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프로그램 제작진을 저격했다.


인사이트MBN, K-STAR '고딩엄빠 2'


하리빈 씨는 "유튜브 댓글 삭제하셨냐. 아무리 방송이라지만 너무하다. 참다 참다 애들 욕까지 하셔서 개인 계정에 올린다"라며 장문의 글을 게재했다.


그녀는 "먼저, 사전 인터뷰 때 남편한테 연락을 많이 하는 편이라고 했지만 하루에 13통까지 한 적이 없다. 방송에는 13통이 찍혀 있더라. 남편한테 물어보니 제작진 번호를 제 이름으로 저장해서 13통을 걸었다고 하더라"라며 방송에 나간 모습이 사실과 다르다고 주장했다.


인사이트Instagram 'g_1oom__y0'


이어 그녀는 남편에게 한 말이 의미가 왜곡된 채로 편집돼서 방송에 나갔다고 설명했다.


하리빈 씨는 "PD님이 촬영 전 남편에게 '제 불안을 끌어내기 위해 연락 두절 후 술을 마셔보라'라고 말씀하신 거 사전에 알고 있었다. 배신감에 '촬영을 못 해먹겠다', '그만하고 싶다'고 한 건데 마치 아이 키우는 걸 못 해먹겠다고 한 것처럼 편집되어 나갔다"라고 폭로했다.


인사이트MBN, K-STAR '고딩엄빠 2'


그러면서 하리빈 씨는 "전화하고 싶은 생각이 들지 않는 상황에서도 작가 분들이 옆에서 '지금 전화해 봐라'라고 계속 요구하셨다. 그래서 전화를 낮에 3통 이상 한 것 같은데 그것조차 짜깁기와 편집으로 이상하게 나갔다"라며 억울해했다.


마지막으로 그녀는 "타이어뱅크 사장님과 어제 방송 이후 통화했다. 저에게 화내는 장면도 따로 찍어서 따셨다고 하더라. 사장님 말로는 작가 분이 요구하셨다고 했다"라고 덧붙였다.


인사이트MBN, K-STAR '고딩엄빠 2'


애초에 하리빈 씨는 좋은 취지를 가지고 방송에 출연했다.


하리빈 씨는 "제가 악플을 보고 욕먹는 건 괜찮은데 제 본 모습이 아닌 모든 것이 거짓이고 과장된 모습으로 억울하게 욕을 먹으니 이제 맞나 생각이 든다. 분명 처음에 '고딩엄빠' 촬영 취지가 편견을 없앤다고 해서 촬영을 결심한 건데 오히려 편견만 키운 것 같아 마음이 씁쓸하다"라고 호소했다.


인사이트MBN, K-STAR '고딩엄빠 2'


남편에게 집착하는 것처럼 방송에 나간 하리빈 씨


지난 20일 방송된 '고딩엄빠2'에서는 19살에 엄마가 된 하리빈 씨가 출연해 가족들과의 일상을 공개했다.


이 과정에서 하리빈 씨가 자동차 정비소에서 일하고 있는 남편에게 끊임없이 전화를 걸며 과도하게 집착하는 모습이 그려져 충격을 안겼다.


인사이트MBN, K-STAR '고딩엄빠 2'


심지어 남편의 야근 사실을 알게 된 하리빈 씨는 깊은 우울감을 보이기도 했다.


집에서 홀로 아이를 돌보던 하리빈 씨는 남편에게 "갑자기 왜 7시까지 야근이냐. 그럼 나는 누가 도와주냐. 왜 나는 아무도 안 도와주냐"라며 오열했다.


인사이트MBN, K-STAR '고딩엄빠 2'


하리빈 씨의 남편 역시 하리빈 씨에게 계속 걸려오는 전화 때문에 일을 제대로 할 수 없었다.


급기야 하리빈 씨는 남편이 일하는 정비소 사장에게까지 전화해 남편의 야근이 부당하다고 호소했다.


인사이트MBN, K-STAR '고딩엄빠 2'


결국 정비소 사장은 하리빈 씨의 남편을 일찍 귀가시킨 후 혼자 정비소에 남아 일을 처리했다.


방송이 나간 이후 하리빈 씨는 악플에 시달렸고, 이를 견디지 못해 방송에 대한 진실을 폭로한 것으로 보인다.


인사이트MBN, K-STAR '고딩엄빠 2'


누리꾼은 "사람 죽이려고 작정했냐", "안 그래도 프로그램 자극적인데 주작이라니", "당장 폐지해라"라며 분노했다.


한편 '고딩엄빠2'는 10대에 부모가 된 고딩엄빠들의 다양한 이야기와 좌충우돌, 세상과 부딪히며 성장하는 리얼 가족 프로그램이다.


인사이트MBN, K-STAR '고딩엄빠 2'


해당 프로그램은 일반인 고등학생들의 임신, 육아, 출산을 다루면서 시즌 1의 관심에 힘입어 시즌 2까지 제작하게 됐다.


시즌 1 방영 당시, 미성년자의 임신을 미화하는 것 아니냐는 부정적인 반응도 적지 않았다.


인사이트MBN, K-STAR '고딩엄빠 2'


굳이 미성년자의 임신 부분을 방송으로 다루며 조명해야 하냐는 것이다.


하지만 미성년자들이 부모가 됐을 때 현실적으로 힘든 부분을 잘 담아냈다는 반응도 이어졌다.


인사이트MBN, K-STAR '고딩엄빠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