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1 21℃ 서울
  • 22 22℃ 인천
  • 21 21℃ 춘천
  • 19 19℃ 강릉
  • 22 22℃ 수원
  • 21 21℃ 청주
  • 20 20℃ 대전
  • 20 20℃ 전주
  • 21 21℃ 광주
  • 20 20℃ 대구
  • 22 22℃ 부산
  • 22 22℃ 제주

50대 여배우와 불륜 저지른 남성, 다음주 기자회견 연다

50대 여배우 A씨를 혼인빙자, 특수협박 혐의로 고소한 남성이 기자회견으로 억울함을 풀겠다고 밝혔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불륜·혼인빙자'로 50대 여배우 고소한 남성, 기자 회견 예고


[인사이트] 권길여 기자 = 50대 여배우 A씨를 혼인빙자, 특수협박 혐의로 고소한 남성이 기자회견으로 억울함을 풀겠다고 밝혔다.


지난 14일 이데일리는 논란의 중심에 서 있는 B씨와 인터뷰한 내용에 대해 보도했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B씨는 "다음 주쯤 기자회견을 열고 다 말씀드릴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이어 "생돈을 달라는 것이 아니다. 내가 준 돈을 돌려달라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그러면서 B씨는 A씨를 아직 사랑한다며 그녀가 다치지 않았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불륜 저지른 남녀의 최후


50대 여배우인 A씨는 1990년대 영화배우로 데뷔해 최근까지도 드라마, 영화 등에 출연하며 활발히 활약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사실 A씨와 B씨의 불륜 등의 논란은 지난 13일 한 매체의 보도로부터 시작됐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지난 13일 일요신문은 B씨가 A씨와 2020년 한 골프 클럽에서 만나 같은 해 8월 연인으로 발전했다고 주장했다고 보도했다.


B씨는 A씨와 2년 동안 연인 관계였다고 얘기했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B씨는 이혼했지만, A씨는 이혼하겠다는 약속 안 지켜...


B씨는 A씨가 이혼 후 재혼할 것을 요구했다고 주장했다. 이후 B씨는 실제로 이혼했으나, A씨는 이혼을 미룬 것은 물론 지난 7월 동생을 통해 결별을 통보했다고 한다.


B씨는 이 과정에서 A씨가 요구한 생활비는 물론 자녀들 교육비까지 줬다고 말했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B씨는 "결혼을 약속한 상대였기에 금전적으로 지원해 줬던 것인데 (A씨는) 애초에 그럴 마음이 없었던 것"이라며 "돈을 돌려받고 싶어서 내용증명을 보냈으나 응하지 않아 결국 고소를 할 수밖에 없었다"라고 설명했다.


2년 동안 전체적으로 쓴 돈을 모두 종합하면 4억 원 상당이지만 A씨 본인에게만 사용한 돈으로 한정해 1억 1,160만 원을 돌려받겠다는 것이 B씨의 주장이었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하지만 약정금 청구 소송 사실을 알게 된 A씨는 8월 중순경 B씨의 집을 찾아와 소 취하를 요구하며 흉기를 휘둘렀다.


이에 B씨는 A씨에 대해 특수협박 혐의로도 고소장을 접수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