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5 15℃ 서울
  • 17 17℃ 인천
  • 14 14℃ 춘천
  • 12 12℃ 강릉
  • 17 17℃ 수원
  • 15 15℃ 청주
  • 15 15℃ 대전
  • 17 17℃ 전주
  • 17 17℃ 광주
  • 18 18℃ 대구
  • 16 16℃ 부산
  • 17 17℃ 제주

유명 아이돌 공연 중 '속옷' 벗어 던진 여성팬, 제지당하자 다음날 '엄청난' 걸 던졌다

슈퍼주니어 신동이 남미 공연 도중 속옷, 피임기구 등을 무대로 던진 팬들로 인해 당황한 사연을 전했다.

인사이트MBC '라디오스타'


공연 중 날라온 '속옷+피임기구'에 제대로 당황한 신동


[인사이트] 이원선 기자 = 그룹 슈퍼주니어 멤버 신동이 과거 남미에서 공연을 하다 겪은 난감했던 에피소드를 공개했다.


지난 7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 출연한 신동은 남미 공연 중 겪은 일을 전했다.


인사이트MBC '라디오스타'


이날 신동은 팬들의 격한 사랑에 당황한 적이 있다며 "남미에서 공연 도중 한 팬분이 이렇게 (상의 사이로) 손을 넣더니 속옷을 풀어 던지더라"라고 말해 스튜디오를 충격에 빠뜨렸다.


알고 보니 이는 남미의 독특한 응원 문화였다. 김구라가 "문화"라고 하자 신동은 "저희는 처음 느껴보잖나. 몰랐던 것"이라고 답했다.


인사이트MBC '라디오스타'


신동은 처음 접하는 문화에 놀라 "이걸 왜?"라는 놀라는 반응을 보였다. 하지만 이 같은 신동 반응에 신이 난 팬들은 다음 공연 때 속옷 등을 더 많이 챙겨와 이것저것 무대 위로 던졌다.


인사이트MBC '라디오스타'


신동은 "그래서 한번은 '이제 그만 던지라'고도 얘기했다. 저희가 그걸 챙기는 것도 이상하지 않냐"고 밝혔다.


신동은 팬들이 각종 속옷을 비롯해 티팬티, 피임 기구까지 무대 위로 던졌다고 밝혀 놀라움을 더했다.


인사이트MBC '라디오스타'


신동, 이번엔 팬들한테 '이것' 투척했다..."치아 숨기고 노래해"


하지만 신동도 의도치 않게 팬들에게 뭔가를 던진 적이 있었다.


신동은 "제가 사실 치아가 래미네이트다. 본뜨기 전 임시 치아를 일주일간 하는데, 그때 공연이었던 거다. 공연에서 얘기를 하다가 실수로 마이크로 앞니를 툭 쳤는데, 앞니 4개가 날아갔다"고 털어놨다.


당시 그는 "잠시만요"라고 말하곤 무대 뒤로 가 임시 치아를 꼈지만 노래를 하는 도중 잘 붙여놨던 임시치아가 관객석으로 날아가게 됐다.


인사이트MBC '라디오스타'


신동은 "카메라는 오지, 치아는 날아갔지, 노래는 해야지. 이렇게 하고(잇몸으로 치아를 숨기고) 노래를 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팬들의 반응도 유쾌했다. 신동은 "(무대를) 다 마무리하고 계단에 내려가 찾는데 임시치아가 없더라. 관객이 저한테 (건네줬다)"고 회상해 폭소를 안겼다.


인사이트MBC '라디오스타'


세라믹으로 래미네이트를 잘 했다는 신동은 현재는 아주 튼튼하다는 후문도 전했다.


네이버 TV '라디오스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