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6 16℃ 서울
  • 8 8℃ 인천
  • 16 16℃ 춘천
  • 15 15℃ 강릉
  • 16 16℃ 수원
  • 13 13℃ 청주
  • 13 13℃ 대전
  • 11 11℃ 전주
  • 13 13℃ 광주
  • 16 16℃ 대구
  • 18 18℃ 부산
  • 16 16℃ 제주

잠잘 때 '이 자세'가 편하다면 망가진 몸이 "제발 살려 달라" 외치는 경고다

만약 계속해서 이 자세를 취할 경우 나중에 근육이 짧아진 채로 고착돼 오십견 등 부작용이 생길 수 있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인사이트] 김한솔 기자 = 평소 잠을 잘 때 침대에 정자세로 누워 두 손을 머리 위까지 들어올리고 잔다면 이 기사에 주목하자.


여러 전문가들은 만세 자세로 잠을 청하는 걸 지양해야 한다고 말한다.


만세형 취침 자세는 어깨 관절낭 주위의 근육 힘줄 구조인 회전근개, 어깨 관절에 무리를 주고 인대가 좁아지게 만든다.


만약 계속해서 이 자세를 취할 경우 나중에 근육이 짧아진 채로 고착돼 오십견 등 부작용이 생길 수 있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MGB엔터테이먼트


또한 전문가들은 만세 자세로 잠을 청하는 것이 편하다면 디스크를 의심해봐야 한다고 조언한다.


실제로 목 디스크가 있는 사람들이 병원을 방문할 때 종종 만세 자세로 진료실에 들어오는 경우도 있다고 한다.


그리고 만세 자세로 누웠을 때 일시적으로 등이 펴져 시원하게 느껴진다면 이는 '흉추 후만'이 진행됐다는 증거일 수 있다. 흉추 후만이란 등이 굽은 체형을 의미한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또한 만세 자세가 편하다면 승모근이 뭉쳤을 가능성이 높다. 팔을 올리면 어깨가 들려 목과 어깨 사이의 근육이 짧아지게 된다. 만약 승모근이 뭉쳐있다면 만세를 함으로써 근육이 일시적으로 이완돼 편안함을 느끼게 되는 것이다.


그러나 이런 자세가 편하다면 이미 건강이 악화되고 있다는 증거라 주의가 필요하다.


바른 자세는 숙면의 질을 향상 시킨다. 오늘 밤 자신의 숙면 자세가 잘못되진 않았는지 점검해보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