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국 런던에서 열리는 '올 포인트 이스트 페스티벌' 공식 후원하며 '소주세계화' 실현하는 하이트진로

인사이트사진 제공 = 하이트진로


[인사이트] 함철민 기자 = 하이트진로는 글로벌 소주 브랜드 '진로'와 '참이슬'의 인지도 확대를 위해 영국 현지인 대상의 뮤직페스티벌 행사 후원에 나선다고 23일 밝혔다.


하이트진로는 영국 런던에서 열리는 대규모 음악 공연 행사에서 현지인들에게시음행사를 열고 자사 제품 접할 기회를 늘린다는 전략이다.


하이트진로의 영국 수출량은 최근 4년간 연평균 약 35%의 높은 성장률을 기록하는 등 해마다 증가하고있다. 또한 영국에 과일소주를 본격적으로 판매하기 시작한 지난 2018년과 비교하면 지난해 하이트진로 소주 판매량은 2.5배 증가했다.


하이트진로는 지난 8월 19일부터 오는 8월 28일까지 10일간 영국 런던에서 개최되는 'ALL POINT EAST FESTIVAL(이하 APEF)'을 후원하고있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하이트진로


이번 공연장 내 'JINRO 전용 부스' 및 BAR에서 참이슬 후레쉬와 자몽에이슬을 비롯한 '에이슬 시리즈'를 소비자들에게선보일 계획이며, 포토존·경품행사 등 다양한 이벤트를 통해 현지인들에게 체험 기회를 제공하고 더불어 K소주의 글로벌 위상을 높일 계획이다.


또한 영국의 MZ세대들을 겨냥한 SNS 온라인 마케팅을 통해 활발한 소통을 이어갈방침이다.


APEF은 매년 영국 런던 빅토리아파크에서열리는 대형 음악행사로 지난 2018년 처음 개최 됐으며, 10일간약 30만 명 관람객이 찾을 정도로 영국을 대표하는 뮤직페스티벌로 성장하고 있다. 


또한 관람객 중 MZ세대 비율이 65%로 영국 젊은층들로부터 폭발적인 인기를 끌고 있으며, 지난 2019년에는 '영국뮤직위크어워드' 올해의 뮤직페스티벌로 선정 된 바 있다.


하이트진로 해외사업본부 황정호 총괄전무는"영국에서 손꼽히는 최대 음악 축제인 APEF 공식 후원을 통해 현지인들에게 인지도를 높이는 기회가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며, "영국을 비롯한 유럽에서 소주세계화를 실현하기 위해 소주 체험기회를 넓히고 다양한 마케팅을 진행 할 예정이다"라고 전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