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7 7℃ 서울
  • 5 5℃ 인천
  • 7 7℃ 춘천
  • 8 8℃ 강릉
  • 7 7℃ 수원
  • 6 6℃ 청주
  • 7 7℃ 대전
  • 8 8℃ 전주
  • 9 9℃ 광주
  • 8 8℃ 대구
  • 9 9℃ 부산
  • 10 10℃ 제주

'효자' 강태오, '우영우'로 대박 나자마자 어머니 일 그만두게 했다

데뷔 10년 만에 전성기를 맞은 배우 강태오가 돈을 벌자마자 부모님에게 효도를 했다고 고백했다.

인사이트맨오브크리에이션


[인사이트] 권길여 기자 = ENA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에서 착한 남자 주인공 이준호 역으로 열연을 펼친 배우 강태오.


22일 조선일보는 데뷔 10년 만에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로 전성기를 맞은 강태오와의 인터뷰 내용에 대해 보도했다.


강태오는 드라마 속 캐릭터와 똑같이 매우 선했다.


그는 폭발적인 인기를 얻게 된 후 효도를 할 수 있어 좋다고 이야기해 이목을 모았다.


인사이트맨오브크리에이션


현재 강태오의 아버지는 인천에서 버스기사로, 어머니는 사우나에서 일하고 있다.


강태오는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를 많이 사랑해주신 덕분에 부모님께 그간 못 해 드린 선물을 해드릴 수 있었다"라며 부모님의 집을 리모델링했다고 말했다.


또한 그는 허리가 안 좋은 어머니가 일을 그만할 수 있도록 했다.


강태오는 "(공장, 식당에서 일하셨던 어머니가 지금은) 사우나에서 손님분들한테 로커(locker) 키 드리는 일 같은 거 하시거든요. 허리가 안 좋으셔서 늘 의자에 앉아계시곤 했죠. 엄마한테 얼마 전에 '일 그만두시고 재활치료 받으세요'라고 말씀드렸어요. 군대 가기 전 제 소망이었는데 이룰 수 있어서 너무 기분 좋죠"라고 뜬 모습으로 말했다.


그는 '엄마 그만해. 그만해 알겠지? 내가 생활비 줄 테니까 스탑!'이라고 했다며 해맑게 어머니에게 했던 말을 재연하기도 했다.


인사이트맨오브크리에이션


강태오의 미담은 또 있다.


그는 얼마 전 집중호우로 이재민이 발생했을 때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에 2천만 원을 기부하기도 했다.


돈을 벌자마자 가족과 어려운 이웃을 돕기 시작한 것이다.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속 이준호 캐릭터와 판박이인 강태오의 모습에 많은 팬들이 더욱 호감을 느끼고 있다.


인사이트맨오브크리에이션


한편, 지난 18일 ENA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가 쏟아지는 호평 속에 막을 내렸다.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 코리아에 따르면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의 마지막회 시청률은 전국 17.5%, 수도권 19.2%, 분당 최고 21.9%를 기록, 자체 최고를 경신했다.


주인공인 우영우(박은빈 분)는 마지막 화에서 법무법인 한바다의 정규직이 됐으며 사랑도 쟁취했다.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를 재미있게 본 이들은 벌써부터 시즌2를 바라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