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 2℃ 서울
  • 3 3℃ 인천
  • 1 1℃ 춘천
  • 6 6℃ 강릉
  • 2 2℃ 수원
  • 4 4℃ 청주
  • 5 5℃ 대전
  • 3 3℃ 전주
  • 6 6℃ 광주
  • 5 5℃ 대구
  • 7 7℃ 부산
  • 9 9℃ 제주

소녀시대 티파니·수영·서현이 소속사 나간 후에도 'SM콘서트' 와주자 꽉 안아준 이수만

프로듀서 이수만이 현재 SM엔터테인먼트 소속 가수가 아닌 수영, 티파니, 서현을 끌어안으며 애틋한 마음을 표했다.

인사이트Youtube 'PHaiJaa Lee'


[인사이트] 정은영 기자 = SM엔터테인먼트의 창립자이자 프로듀서인 이수만이 소녀시대 멤버들에게 변함없는 애정을 드러냈다.


지난 20일 오후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는 SM엔터테인먼트 콘서트 'SMTOWN LIVE 2022 : SMCU EXPRESS@HUMAN CITY_SUWON'이 개최됐다.


이날 콘서트에는 소녀시대 멤버들도 완전체로 참석해 무대를 화려하게 꾸몄다.


이수만은 엔딩 무대까지 모두 마친 소녀시대 멤버들을 웃는 얼굴로 반겼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PHaiJaa Lee'


그는 SM엔터테인먼트를 떠난 티파니와 수영, 서현을 포함한 소녀시대 멤버들을 꽉 안아주며 애틋한 마음을 표했다.


소녀시대 멤버들 역시 이수만을 보고 방방 뛰며 환하게 미소 짓는 등 훈훈한 모습을 보였다.


이수만은 인사를 마치고 가는 소녀시대를 향해 끝까지 박수를 쳐주며 격려도 잊지 않았다.


각자 바쁜 활동을 이어가고 있는 소녀시대는 해당 공연의 엔딩 무대에 출연하지 않아도 됐다. 이에 본무대를 마친 후 바로 나가도 되는 상황이었지만, 관객에게 인사를 하기 위해 다른 가수들의 공연이 끝날 때까지 기다렸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PHaiJaa Lee'


이들은 모든 무대가 끝난 뒤 관중들에게 단체 인사를 마치고 나서야 퇴장했다.


팬들을 조금이라도 더 보기 위해 예정에 없었던 엔딩 무대까지 오른 소녀시대 멤버들에게 많은 이들이 박수를 보냈다.


한편 해당 콘서트에는 소녀시대를 비롯해 그룹 에스파, NCT, 동방신기, 슈퍼주니어, 레드벨벳 등 SM엔터테인먼트 소속 가수들이 출연해 다채롭게 무대를 꾸몄다.


YouTube 'PHaiJaa Le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