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6 16℃ 서울
  • 8 8℃ 인천
  • 16 16℃ 춘천
  • 15 15℃ 강릉
  • 16 16℃ 수원
  • 13 13℃ 청주
  • 13 13℃ 대전
  • 11 11℃ 전주
  • 13 13℃ 광주
  • 16 16℃ 대구
  • 18 18℃ 부산
  • 16 16℃ 제주

스마트팜 운영에 고충 겪는 농업인들과 청년농업인에 도움 주는 '농업금융컨설팅' 열린다

NH농협은행 농업·녹색금융부문 김춘안 부행장은 18일 전북 김제시 소재 '농업회사법인 늘품'과 '팜스타'를 찾아 '농업금융컨설팅 현장간담회'를 가졌다고 19일 밝혔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NH농협은행


[인사이트] 유진선 기자 = NH농협은행 농업·녹색금융부문 김춘안 부행장은 18일 전북 김제시 소재 '농업회사법인 늘품'과 '팜스타'를 찾아 '농업금융컨설팅 현장간담회'를 가졌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간담회는 스마트팜을 직접 운영하는 농업인들의 목소리를 현장에서 청취하고 농업인 중심의 금융 및 컨설팅 지원 확대 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마련됐다.


농협은행은 농업인의 안정적인 영농 정착 및 농가소득 증대를 위하여 사업·투자계획 수립방법과 농가 경영 운영 방안에 대한 노하우 전수, 최적의 금융상품을 연계·지원하는 맞춤형컨설팅을 무료로 제공하고 있다.


농업회사법인 늘품 김지하 대표는 지난 2018년 3월 농업금융컨설팅을 통해 국내 최초 오이 재배 스마트팜 온실을 신축하여 신시장을 개척하였으며 청년인턴들을 채용하여 청년 농업인 육성에도 힘을 쏟고 있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NH농협은행


팜스타 윤영현 대표는 '스마트팜 창농'이라는 제2의 꿈을 갖고 농업회사법인 늘품에서 재배관리사로 근무하며 농협은행의 컨설팅을 접하게 되었으며 수년간의 준비 끝에 지난 2021년 5월 토마토 스마트영농을 시작했다.


간담회 참석자들은 "수년간 많은 준비 끝에 스마트영농을 시작하였음에도 성공영농을 달성하기까지 많은 어려움을 겪었다"며 "조급한 마음을 버리고 사업계획, 영농기술, 자본금 마련 등 농업금융컨설팅을 통해 차근차근 준비하는 것이 성공영농 달성에 도움이 될 것이다"고 말했다.


김춘안 부행장은 "두 농장의 컨설팅 사례가 스마트영농을 꿈꾸는 농업인들에게 도움이 될 것으로 생각한다"며 "농업인의 성공영농을 위하여 다양한 금융지원과 맞춤형 컨설팅을 제공하도록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농업금융컨설팅'은 (예비)농업인이라면 가까운 농협은행, 지역 농·축협 어디에서나 무료로 신청이 가능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