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9 19℃ 서울
  • 21 21℃ 인천
  • 19 19℃ 춘천
  • 21 21℃ 강릉
  • 22 22℃ 수원
  • 23 23℃ 청주
  • 25 25℃ 대전
  • 25 25℃ 전주
  • 28 28℃ 광주
  • 27 27℃ 대구
  • 25 25℃ 부산
  • 28 28℃ 제주

남돌과 '술집' 들어갔다는 프로미스나인 목격담에 소속사가 내놓은 입장

걸그룹 프로미스나인이 남자 아이돌과 술집에 들어갔다는 논란이 불거지자 소속사 측이 해명했다.

인사이트플레디스엔터테인먼트


[인사이트] 정은영 기자 = 아이돌 그룹 프로미스나인과 펜타곤 멤버들의 홍대 목격담이 온라인에서 퍼지자 각 소속사들이 해명했다.


17일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홍대 거리에서 프로미스나인 멤버들을 봤다고 주장하는 누리꾼 A씨의 목격담이 올라왔다.


A씨는 "홍대 클럽거리에서 펜타곤 우석과 프로미스나인 멤버들이 같은 룸 술집으로 들어갔다"라고 주장하며 프로미스나인 멤버들의 뒷모습이 담긴 사진을 올렸다.


그가 게재한 사진 속 프로미스나인 멤버들의 착장은 비슷한 시기에 팬 커뮤니티 '위버스'에 올라온 프로미스나인의 스티커 사진 속 의상과 유사해 팬들의 시선을 집중시켰다.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인사이트위버스 'fromis9'


특히 해당 사진 속에는 멤버들의 얼굴이 붉게 달아올라 있어 술을 마시고 찍은 게 아니냐는 팬들의 의문을 받기도 했다.


멤버 노지선은 "오랜만에 연습 끝나고 '프로미스방' 이야기 하다가 (찍은 것)"이라고 해명하기도 했다.


목격담이 널리 확산되자 "소설 아니냐"라는 팬들의 지적이 끊이지 않았고, A씨는 "내가 두 눈을 시퍼렇게 뜨고 똑똑히 봤다. 우석이 룸 술집 앞에서 전자 담배를 피우면서 주변 눈치를 보다가 들어가는 것까지 완벽하게 봤다"라고 강조했다.


이와 관련해 톱스타뉴스는 18일 프로미스나인 소속사 플레디스 측이 "멤버들이 홍대에 방문한 것은 맞다"라고 전했다고 보도했다.


인사이트사진 = 인사이트


소속사 측은 "그러나 술집에 방문을 해 음주를 했다거나 타 아이돌과 동석한 것은 전혀 사실이 아니다"라고 얘기하며 논란을 일축했다.


펜타곤 소속사 큐브엔터테인먼트 측도 같은 날 두 그룹 멤버들이 만났다는 의혹에 대해 "사실 무근"이라는 입장을 전했다.


소속사 측은 우석과 프로미스나인이 같은 시간에 접촉하지 않았으며, 다른 날에도 만남을 가진 적이 없다고 강조했다.


때아닌 논란이 발생하자 누리꾼은 "미성년자도 아닌데 술을 마실 수 있는 거 아니냐", "사생활은 존중돼야 한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