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1 21℃ 서울
  • 20 20℃ 인천
  • 21 21℃ 춘천
  • 21 21℃ 강릉
  • 21 21℃ 수원
  • 20 20℃ 청주
  • 19 19℃ 대전
  • 18 18℃ 전주
  • 19 19℃ 광주
  • 27 27℃ 대구
  • 23 23℃ 부산
  • 21 21℃ 제주

"국내에서도 드디어 '애플 페이' 쓸 수 있게된다?"...현대카드가 밝힌 입장

국내 아이폰 사용자들이 바라고 바라던 '애플페이'가 드디어 도입된다는 소식이 나오고 있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인사이트] 김한솔 기자 = 국내 아이폰 사용자들이 바라고 바라던 '애플페이'가 드디어 도입된다는 소식이 나오고 있다.


지난 8일 한 매체는 "현대카드가 애플과 애플페이를 국내 단독 서비스하기로 협의했다"며 "국내 벤사들과 세부적인 결제망 개발 논의를 하고 있다. 올해 연말에 전격 도입 예정이다"라고 보도했다.


구체적으로 언급된 밴사 3곳은 나이스정보통신, 한국정보통신(KICC), 키스(KIS)정보통신 등이었다.


애플 페이란 애플이 제공하는 모바일 결제 및 전자 지갑 서비스로 실제 카드가 없이도 간단하게 결제할 수 있다.


인사이트애플 페이 / GettyimagesKorea


2014년 출시돼 현재 약 70여국에서 사용 중이지만 기존에는 한국에서 애플페이 사용이 불가능했다.


애플은 근거리무선통신(NFC)을 통해 에플페이를 이용할 수 있게 하기 때문이다. 현재 국내에서 NFC 단말기를 통해 결제가 가능한 가맹점은 6만~7만개 가량으로 알려졌다.


많은 애플 유저들은 "드디어 애플페이를 사용할 수 있는거냐", "이제 삼성페이 부럽지 않다", "빨리 도입됐으면 좋겠다" 등의 댓글을 달며 기대감을 드러냈다.


다만 현대카드 관계자는 "애플과 계약된 사항이 없고 사실무근이다"고 밝혀 실제로 이용할 수 있을지는 아직 미지수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