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33 33℃ 서울
  • 28 28℃ 인천
  • 34 34℃ 춘천
  • 28 28℃ 강릉
  • 32 32℃ 수원
  • 30 30℃ 청주
  • 31 31℃ 대전
  • 30 30℃ 전주
  • 32 32℃ 광주
  • 35 35℃ 대구
  • 31 31℃ 부산
  • 30 30℃ 제주

망막분리증으로 '공익' 판정받았는데 딘딘이랑 동반 입대하려 '눈 수술'한 절친

가수 딘딘이 8살때부터 절친인 벌구와 동반입대를 하게 된 '썰'을 풀었다.

인사이트YouTube '딘딘 - 딘가딘가 [Dinga Dinga]'


[인사이트] 이원선 기자 = 가수 딘딘이 친구와 동반 입대하게 된 '썰'이 재조명되고 있다.


딘딘은 최근 tvN '백패커', 채널S '나대지마 심장아' 등에 출연, 유쾌한 입담을 과시하며 인기를 얻고 있다. 이 가운데 딘딘이 풀어준 친구와 동반입대를 한 이야기가 회자되고 있다.


지난해 딘딘의 유튜브 채널에는 '딘딘 쇼미더머니 재도전?! 힙찔이 시절 윗통 벗고 다니던 썰 푼다'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영상 속 딘딘은 친구이자 작곡가인 벌구와 함께 나와 함께 군대를 갔던 '썰'을 풀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딘딘 - 딘가딘가 [Dinga Dinga]'


딘딘은 과거 벌구와 공연하고 다니던 시절을 떠올리며 "어느날 갑자기 얘(벌구)가 '야, 동반입대 하자'라고 말했다"고 운을 뗐다.


당시 혈기왕성하던 딘딘은 바로 벌구의 제안을 승낙했고 그 자리에서 신청을 했다. 


그렇게 딘딘은 곧바로 입영통지서를 받게 됐으나, 뜻밖의 문제가 생겼다. 벌구가 망막분리증 때문에 공익 판정을 받게된 것이었다.


이에 딘딘은 "망막분리증이 수술이 가능한지, 그래서 (군대를 같이 갈 수 있는지) 열심히 알아봤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딘딘 - 딘가딘가 [Dinga Dinga]'


망막분리증은 수술을 하고 나면 공익 판정 없이 군대에 갈 수 있었다. 이를 알게 된 딘딘은 벌구에게 수술을 하라고 강요했고 벌구는 고민하다가 수술을 하고 딘딘과 함께 군대를 가게 됐다.


벌구가 수술을 마치고 나왔을 때 병원 문 앞에 앉아 있던 사람은 딘딘이었다. 딘딘은 "의사선생님이 나오자마자 (수술) 잘 됐나요?라고 물어봤다"고 덧붙여 웃음을 더했다.


결국 벌구와 동반입대를 하게 된 딘딘은 "벌구가 있어서 힘든 군생활을 견뎌냈다. 나가서 뭘 할지에 대한 꿈도 다 키웠다"고 말했다. 


자신 때문에 눈 수술을 빠르게 결정해 동반입대까지 해준 벌구에게 딘딘은 결혼 선물로 75인치 TV와 최신형 워시타워를 선물해줬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딘딘 - 딘가딘가 [Dinga Dinga]'


YouTube '딘딘 - 딘가딘가 [Dinga Ding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