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6 26℃ 서울
  • 26 26℃ 인천
  • 26 26℃ 춘천
  • 25 25℃ 강릉
  • 26 26℃ 수원
  • 25 25℃ 청주
  • 26 26℃ 대전
  • 27 27℃ 전주
  • 25 25℃ 광주
  • 27 27℃ 대구
  • 26 26℃ 부산
  • 27 27℃ 제주

홍현희♥제이쓴, 오늘(5일) 태어난 아들 똥별이 살짝 공개..."너무 귀여워"

인테리어디자이너 제이쓴이 이날 홍현희가 출산한 아들의 자그마한 발을 공개했다.

인사이트Instagram 'im_jasson'


[인사이트] 정현태 기자 = 코미디언 홍현희의 남편 제이쓴이 이날 품에 안은 아들을 최초로 공개했다.


5일 제이쓴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아들 똥별이가 담긴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똥별이의 자그마한 발은 보는 이들로 하여금 절로 미소를 짓게 만들었다.


제이쓴은 "우리 똥별이 아주 건강하게 나왔다"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제이쓴은 "아 너무 귀여워"라고 '아들 바보' 면모를 가감 없이 드러냈다.


제이쓴의 게시물을 접한 모델 이현이, 가수 엄정화, 코미디언 김승혜, 배우 신다은, 패션디자이너 요니 P 등은 큰 축하를 전했다.


코미디언 김민경은 "어머 축하해 이쓴아"라며 "현희가 고생했네"라고 아들을 낳느라 애쓴 홍현희를 생각했다.



한편 제이쓴과 홍현희는 지난 2018년 결혼했다.


이들 부부는 지난 1월 결혼 4년 만에 임신 소식을 알려 많은 이들의 축하를 받았다.


그런 가운데 오늘(5일) 홍현희의 소속사 스카이이앤엠은 "홍현희가 이날 오전 10시경 서울 모처의 병원에서 남자아이를 출산했다"라며 "산모와 아이 모두 건강한 상태다. 가족과 지인들의 축하 속에 안정을 취하고 있다"라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