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6 26℃ 서울
  • 26 26℃ 인천
  • 24 24℃ 춘천
  • 24 24℃ 강릉
  • 26 26℃ 수원
  • 27 27℃ 청주
  • 27 27℃ 대전
  • 28 28℃ 전주
  • 27 27℃ 광주
  • 28 28℃ 대구
  • 29 29℃ 부산
  • 29 29℃ 제주

해외 공연하다 발목에 유리 파편 박힌 DJ 소다가 밝힌 '유리컵 투척' 사건의 전말

인도네시아 공연 도중 한 남성에게 유리컵을 맞았던 DJ 소다가 해당 사건이 벌어지게 된 이유와 회복 중인 근황을 전했다.

인사이트Instagram 'deejaysoda'


[인사이트] 정은영 기자 = 해외 공연 중 한 남성에게 유리잔을 맞았던 DJ 소다가 치료를 받고 회복 중이라는 소식을 전했다.


3일 DJ 소다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발목을 치료받는 영상과 함께 인도네시아 클럽 공연 도중 발목 부상을 입게 된 경위를 알리는 장문의 게시글을 게재했다.


해당 게시글에서 DJ 소다는 "저와 사진을 찍고 싶었던 한 남성이 보디가드와 실랑이를 벌이다 화가 나서 제 쪽에 유리잔을 던졌다"라고 설명했다.


그는 "그 남성은 클럽의 여성 매니저의 얼굴도 주먹으로 가격할 만큼 난폭한 사람이었다"라며 참담한 심경을 전했다.



DJ 소다는 인도네시아에 도착했을 때부터 6명의 보디가드에게 지원을 받고 있었는데도 불구하고 불미스러운 사건이 발생해 안타깝다고 밝혔다.


그는 "지금도 치료를 잘 받고 있으니 너무 걱정 마시고 조심히 한국에 돌아오겠습니다"라고 팬들을 안심시키며 글을 끝맺었다.


앞서 지난 2일 DJ 소다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오늘 공연을 마치고 DJ 부스를 나오는데 한 관객이 내가 나가는 쪽으로 유리컵을 던졌다. 깨진 유리 조각들이 내 다리에 다 튀었다"라고 밝혀 모두를 놀라게 했다.


오른쪽 발목에 유리 파편이 박혔다고 밝힌 그는 해당 상황이 발생한 것에 대해 큰 충격을 받았다고 전하며 관객들에게 예절과 매너를 지켜달라고 호소했다.



이날 DJ 소다가 공개한 CCTV 영상에는 한 남성이 무대를 향해 유리컵을 던지는 장면이 담겼다.


해당 장면을 본 팬들은 DJ 소다를 걱정하며 안타까운 마음을 전했다.


한편 DJ 소다는 전 세계를 무대로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는 유명 DJ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