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5 5℃ 서울
  • 1 1℃ 인천
  • 4 4℃ 춘천
  • 8 8℃ 강릉
  • 5 5℃ 수원
  • 1 1℃ 청주
  • 2 2℃ 대전
  • 5 5℃ 전주
  • 5 5℃ 광주
  • 6 6℃ 대구
  • 13 13℃ 부산
  • 8 8℃ 제주

"내가 돼줄게요. 변호사님 전용 포옹의자"...집 앞서 핵달달 키스 나눈 '우영우' 박은빈♥강태오

드라마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에서 강태오와 박은빈이 본격 로맨스를 예고했다.

인사이트ENA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인사이트] 김나영 기자 = 드라마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에서 강태오와 박은빈이 본격 로맨스를 예고했다.


3일 방송된 ENA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11화에서는 로또 당첨금을 받은 뒤 아내와 이혼을 해 혼자 돈을 독식하려는 남편의 사연이 전파를 탔다.


이날 우영우(박은빈 분)는 집앞까지 데려다 준 이준호(강태오 분)에게 "신일수씨 사고를 목격했을 때 저를 안아주셔서 고맙습니다"라고 먼저 말을 걸었다.


이준호는 "아 그거요? 괜찮아요"라고 말했고 우영우는 "자폐인의 경우"라며 자신이 교통사고를 목격했을 당시 한 행동에 대해 설명하려 했다.


인사이트ENA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그러자 이준호는 우영우의 말을 가로채며 "감각 과부하 상태일 때 몸에 압력을 가해주면 불안함이 완화되죠?"라고 답했다.


놀란 우영우가 "네 맞습니다"라고 말하자 이준호는 "프랑스에는 자폐인을 위한 포옹 의자가 있대요. 이렇게 뒤에가 막혀 있는 구조인데 앉아 있으면 의자 안쪽이 부풀어 올라서 사람을 이렇게 꽉 안아 준대요"라고 설명했다.


우영우는 "그 의자 한국에서도 살 수 있습니까?"라고 다시 되물었다.


그러자 이준호는 "꼭 사야 될까요?"라고 말하며 우영우를 한참 동안 따뜻한 눈빛으로 바라보더니 "내가 돼줄게요. 변호사님 전용 포옹의자"라고 수줍게 고백해 시청자들의 설렘을 유발했다.


네이버 TV ENA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이후 두 사람은 집 앞에서 로맨틱한 키스를 나눴다.


우영우와 이준호가 서로에게 푹 빠진 사이 쓰레기를 버리러 나오던 아빠 우광호(전배수 분)가 이를 목격하고 깜짝 놀라는 장면이 이어졌다.


해당 장면을 두고 시청자들은 앞으로 딸의 첫 연애를 알게 된 우광호가 어떤 행동을 취할지 궁금증을 드러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