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8 28℃ 서울
  • 26 26℃ 인천
  • 27 27℃ 춘천
  • 26 26℃ 강릉
  • 27 27℃ 수원
  • 27 27℃ 청주
  • 27 27℃ 대전
  • 28 28℃ 전주
  • 27 27℃ 광주
  • 30 30℃ 대구
  • 27 27℃ 부산
  • 28 28℃ 제주

54년간 1만 4000 커플 무료 결혼식 올려준 '신신예식장' 백낙삼 대표, 안타까운 근황 전해졌다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 등 다양한 방송에 출연해 감동을 전했던 '신신예식장' 백낙삼 대표의 근황이 전해져 안타까움을 주고 있다.

인사이트MBC '실화탐사대'


[인사이트] 강유정 기자 = '유퀴즈'에 출연했던 '신신예식장' 백낙삼 대표의 안타까운 근황이 전해졌다.


지난 28일 방송된 MBC '실화탐사대'에서는 54년 동안 예식장을 운영하며 무려 1만 4,000쌍 이상의 부부에게 무료로 결혼식을 올려준 신신예식장을 찾았다.


백 대표는 1967년부터 경남 창원시 마산합포구에서 예식장을 운영하며 형편이 어려운 커플을 위해 스튜디오, 드레스, 메이크업, 사회, 주례, 촬영 등을 제공했다.


그는 지난해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에 출연해 돈이 없어서 결혼식도 제대로 올리지 못하고 방을 구하지 못해 아내와 함께 살 수 없었던 과거를 떠올리며 커플들에게 예식을 올려준다고 밝혀 많은 이들에 감동을 전했다.


인사이트tvN '유 퀴즈 온 더 블럭'


인사이트MBC '실화탐사대'


그러나 이날 방송에서 예식장을 찾았을 때는 백 대표가 보이지 않았다. 그를 대신해 아들이 사진을 촬영하고 있었다.


아들 백남운 씨는 "사장님(백낙삼 대표)은 3개월 전 뇌출혈로 쓰러지셔서 상급 병원에 입원해 계시다가 요양병원으로 옮기셨다"라고 근황을 전했다.


백 대표의 아내 최필순 씨는 "남편이 옥상에 올라가더니 밥상을 다 차려놨는데 안 오더라. 문을 열고 나가 보니 남편이 마당에 쓰러져 있었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남편이 쓰러졌을 때 너무 놀라 충격을 받아서 밤에 잠도 안 온다. 밥을 먹어도 밥맛이 없다""라면서 몇 달 전보다 무려 7kg가 빠졌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남편이 하던 일을 내가 해보니 너무 고되다. 그런 일을 내가 같이 돕지도 못하고 혼자 맡겨놨으니까 내가 너무했구나 싶은 생각이 자꾸 든다"라며 눈시울을 붉혔다.


인사이트MBC '실화탐사대'


MBC '실화탐사대',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 등 다양한 방송에 출연한 이후 예식장에는 손님들이 많아졌다. 이에 백 대표는 바쁘게 일해야 했다.


아들 백남운 씨는 아버지의 뜻에 따라 계속 예식장을 운영할 계획이다.


그는 "아버지가 연세가 드니까 '이제 내가 안 하면 누가 하나' 하셔서 '제가 이어서 할까요'라며 대화를 했었다. 그 시점이 빨리 와 그게 많이 아쉽다"라고 전했다.


최씨는 "남편이 병원에 누워계셔서 주례를 못 봐 드린다고 해도 손님들이 '사진이라도 찍겠습니다'하고 많이 와주셔서 고맙다"라고 말했다.


백 대표의 안타까운 소식에 누리꾼들은 "빨리 쾌차하시길 기도하겠습니다", "그동안 얼마나 고생하셨을지 상상도 안된다", "부디 얼른 털고 일어나셔서 다시 웃는 모습으로 방송에 나오셨으면 좋겠습니다" 등 응원 메시지를 보내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