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5 25℃ 서울
  • 26 26℃ 인천
  • 26 26℃ 춘천
  • 27 27℃ 강릉
  • 25 25℃ 수원
  • 27 27℃ 청주
  • 30 30℃ 대전
  • 29 29℃ 전주
  • 30 30℃ 광주
  • 31 31℃ 대구
  • 28 28℃ 부산
  • 31 31℃ 제주

동시에 4명이랑 썸타며 솔로녀들 마음 뒤흔든 '나는솔로' 광수

'나는 SOLO' 9기 광수가 솔로나라 9번지 여성 출연진 4명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인사이트ENA PLAY, SBS PLUS '나는 SOLO'


[인사이트] 이원선 기자 = '나는 SOLO' 9기 광수가 옥순, 정숙, 영숙에 이어 순자의 마음까지 사로잡았다.


지난 27일 방송된 ENA PLAY, SBS PLUS '나는 SOLO'에서는 광수를 둘러싼 솔로녀들의 로맨스 대전이 더욱 치열해진 모습이 그려졌다.


앞서 옥순, 정숙과 '썸'을 탔던 광수는 이른 아침부터 영숙을 불러내 대화를 나눴다.


이때 광수는 옥순과의 데이트에 대해 불평하다가, "지금 영숙씨랑 얘기하는 게 더 재밌는 것 같은데"라고 여지를 줬다.


인사이트


인사이트ENA PLAY, SBS PLUS '나는 SOLO'


이 때문일까. 영숙은 영호, 영식과의 관계를 정리하고 "광수님이 좋아요"라며 직진을 선언했다.


그런 가운데 광수는 앞서 쟁취한 데이트권을 '최연소 솔로녀' 순자에게 써 모두를 경악케 했다. 한 번도 러브라인이 그려지지 않았던 두 사람이었기 때문이다.


데이트 후 순자는 광수와의 데이트에 대해 "사람 말을 너무 잘 들어준다"며 칭찬을 퍼부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ENA PLAY, SBS PLUS '나는 SOLO'


이를 듣던 영숙도 "멋있어 보여서 짜증나. 나만 너무 훅 빠진 것 같아서 그 모습을 보이고 싶지 않다"는 속내를 드러냈다.


이런 가운데 광수의 대시에도 오락가락 했던 옥순마저 "솔직하게 얘기할게. 나는 오빠가 1순위야"라며, 광수 앞에서 눈물의 고백을 해 충격을 안겼다.


'나는 SOLO' 9기 마성의 남자로 떠오른 광수가 과연 최종 선택에서 어떤 여성을 선택할 지 시청자들의 궁금증이 커지고 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ENA PLAY, SBS PLUS '나는 SOL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