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31 31℃ 서울
  • 29 29℃ 인천
  • 31 31℃ 춘천
  • 27 27℃ 강릉
  • 30 30℃ 수원
  • 30 30℃ 청주
  • 31 31℃ 대전
  • 31 31℃ 전주
  • 31 31℃ 광주
  • 34 34℃ 대구
  • 29 29℃ 부산
  • 31 31℃ 제주

"기러기 토마토 스위스 우영우"...우영우 자기소개 듣고 안 웃긴다며 디스한 방구뽕 (영상)

ENA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에서 방구뽕(구교환 분)이 우영우(박은빈 분)에게 새로운 소개말을 만들어줬다.

인사이트Youtube 'ENA'


[인사이트] 정은영 기자 = 웃음을 유발할 정도로 유치하게 싸우는 ENA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방구뽕(구교환 분)과 우영우(박은빈 분)의 모습이 공개됐다.


27일 ENA 공식 유튜브 채널에는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9화 선공개 영상이 게재됐다.


해당 영상은 방구뽕이 자신을 변호해 주기 위해 나타난 우영우를 보고 누구냐고 묻는 장면으로 시작됐다.


우영우는 "변호사 우영우입니다. 기러기 토마토 스위스 인도인 별똥별 우영우. 똑바로 읽어도 거꾸로 읽어도 우영우"라며 평소처럼 재치 있게 자기소개를 했다.


인사이트Youtube 'ENA'


다들 우영우의 자기소개를 처음 들으면 놀라지만, 방구뽕은 이를 담담하게 쳐다봐 눈길을 끌었다.


오히려 놀란 것은 우영우였다. 우영우는 방구뽕에게 이름이 본명이냐고 물으며 이름이 이상해서 판사가 부정적으로 볼까 봐 걱정된다고 솔직하게 말했다.


방구뽕은 "제 이름을 말하면 어린이들은 웃습니다. 우영우 따위의 이름으로는 그 어떤 어린이도 웃지 않아요"라며 이름에 대한 자부심을 드러냈다.


그는 우영우가 했던 자기소개를 언급하며 "플로우는 좋아요. 근데 재미가 없어요. 약해"라고 말해 우영우를 당황시켰다.


인사이트Youtube 'ENA'


방구뽕은 "우, 우, 우, 우, 우우우우우, 우주 코딱지, 우주 똥구멍. 훨씬 재밌잖아요. 이 정도는 돼야죠"라며 독특한 리듬이 특징인 소개말을 직접 만들어주기도 했다.


우영우는 그가 만들어 준 자기소개를 듣고 혼란스러워해 시청자들로 하여금 폭소를 유발했다.


뒤이어 방구뽕은 "어린이는 웃고 어른은 화를 내는 이름을 가지고 그 이름에 걸맞게 사는 거, 그게 제가 하려는 혁명입니다"라며 웃음기를 거두고 결연하게 말했다.


말을 마친 그는 우영우에게 악수를 청하며 여유로운 태도를 보이기도 했다.


인사이트Youtube 'ENA'


앞서 공개된 예고편에 따르면 방구뽕은 어린이 12명이 타고 있던 학원 버스를 야산으로 끌고 가 학부모들에게 고소를 당했다.


극 중에서 '어린이 해방군 총사령관'이라는 특이한 역할로 등장하는 방구뽕이 과연 어떤 사연을 갖고 범행을 저지른 것인지 궁금증을 유발한다.


방구뽕의 독특한 사연은 오늘(27일) 오후 9시 ENA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방송을 통해 직접 확인할 수 있다.


YouTube 'EN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