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8 28℃ 서울
  • 26 26℃ 인천
  • 27 27℃ 춘천
  • 26 26℃ 강릉
  • 27 27℃ 수원
  • 27 27℃ 청주
  • 27 27℃ 대전
  • 28 28℃ 전주
  • 27 27℃ 광주
  • 30 30℃ 대구
  • 27 27℃ 부산
  • 28 28℃ 제주

진태현♥박시은 부부가 입양한 장녀와 뱃속 딸에게 엄마 성 주기로 한 이유

출산을 앞둔 진태현, 박시은 부부가 자녀들에 대한 애틋한 마음을 드러내 뭉클함을 자아냈다.

인사이트SBS '동상이몽 2 - 너는 내 운명'


[인사이트] 최유정 기자 = 출산을 앞둔 진태현, 박시은 부부가 둘째 자녀의 성도 엄마 성을 따르기로 결정했다.


지난 25일 방송된 SBS '동상이몽 2 - 너는 내 운명'에서는 진태현, 박시은 부부가 2세의 성별을 공개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산부인과에서 태아가 딸이라는 기쁜 사실을 알게 된 두 사람은 집으로 돌아와 둘째 딸에게 누구의 성을 줄지에 대해 이야기를 나눴다.


진태현은 "언니가 엄마 성인데 동생도 엄마 성을 줘야 하지 않을까 생각한다"라며 의견을 말했다.


인사이트SBS '동상이몽 2 - 너는 내 운명'


앞서 박시은, 진태현 부부가 입양한 장녀 다비다는 엄마의 성을 따랐기 때문에 차녀 역시 엄마의 성을 따라야 한다는 것이다.


진태현은 다비다에게 아내의 성을 준 이유에 대해 "다비다를 봤을 때 엄마 성을 주면 엄마만큼 사랑할 수 있을 것 같았다. 다른 이유는 없다"라고 남다른 이유를 밝혀 훈훈한 감동을 선사했다.


VCR을 통해 이를 지켜보던 개그맨 김구라는 "진태현 대단한 사람이다"라고 감탄하며 엄지를 치켜세웠다.


진태현의 깊은 배려에 감격한 박시은은 "임신하고 나서 문득 이 사람과 결혼해서 감사하다는 생각이 들었다. 난 진짜 결혼 잘했다. 정말 감사하다는 생각을 많이 했다"라며 감동의 눈물을 보여 뭉클함을 자아냈다.


인사이트SBS '동상이몽 2 - 너는 내 운명'


진태현 역시 "저를 좋은 사람으로 만들어준 건 아내다. 제가 그렇게 할 수 있게 만들어줬다. 제가 이렇게 살아갈 수 있는 동력을 만들어줘서 감사하다 가족을 사랑할 수 있게 만들어주는 아내에게 고맙다"라며 애틋함을 드러냈다.


한편 진태현, 박시은 부부는 지난 2015년 결혼해 슬하에 입양한 딸을 두고 있다.


두 사람은 두 번이라는 유산의 아픔을 딛고 결혼 7년 만에 자연 임신에 성공해 오는 9월 출산을 앞두고 있다.


인사이트Instagram 'taihyun_z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