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8 28℃ 서울
  • 26 26℃ 인천
  • 27 27℃ 춘천
  • 26 26℃ 강릉
  • 27 27℃ 수원
  • 27 27℃ 청주
  • 27 27℃ 대전
  • 28 28℃ 전주
  • 27 27℃ 광주
  • 30 30℃ 대구
  • 27 27℃ 부산
  • 28 28℃ 제주

'우영우' 배우·제작진, 포상으로 '황금 고래' 받는다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팀이 포상으로 황금고래를 받는다.

인사이트ENA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인사이트] 이원선 기자 = 드라마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팀이 포상으로 '황금 고래'를 받는다.


25일 ENA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측은 "스튜디오 지니에서 제작진과 배우들의 노고에 보답하고자 감사의 마음을 담아 작가, 감독님을 비롯한 스태프와 배우들에게 '황금 고래'를 포상으로 준비했다"고 밝혔다.


극중 우영우(박은빈 분)가 좋아하는 고래를 순금으로 만들어 선물의 의미를 더했다.


다만 세간에 떠돌던 포상 휴가 일정은 아쉽게도 불발됐다.


인사이트ENA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제작사 측은 "포상 휴가의 경우, 전 스태프가 움직이기에 시기나 일정상 어려움이 많아 아쉽게도 진행이 어렵다"고 설명했다.


제작진과 출연진이 내달 발리로 포상 휴가를 떠난다는 보도에 대해서는 "포상이 아닌, 감독님이 스케줄이 맞는 배우 몇 분과 함께 하는 개인 일정이다. 일시와 장소는 아직 확정된 것이 없다"고 했다.


한편,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는 천재적인 두뇌와 자폐 스펙트럼을 동시에 가진 신입 변호사 우영우의 대형 로펌 생존기를 담은 작품이다.


첫 회 시청률 0.9%(닐슨코리아 전국 유료가구기준)로 시작한 작품은 지난 21일 방송된 8회에서 자체 최고 성적인 13.1%를 기록하며 신드롬급 인기를 끌고 있다.


인사이트ENA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