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4 24℃ 서울
  • 24 24℃ 인천
  • 22 22℃ 춘천
  • 22 22℃ 강릉
  • 24 24℃ 수원
  • 22 22℃ 청주
  • 22 22℃ 대전
  • 24 24℃ 전주
  • 23 23℃ 광주
  • 23 23℃ 대구
  • 24 24℃ 부산
  • 25 25℃ 제주

데이트 중 호감녀 이름 잘못 써 분위기 싸하게 만든 '돌싱글즈3' 남성 (영상)

'돌싱글즈3' 김민건의 거듭된 말실수에 MC들이 촬영 중단 선언까지 나섰다.

인사이트MBN, ENA '돌싱글즈3'


[인사이트] 이원선 기자 = '돌싱글즈3' 김민건이 변혜진과의 데이트에서 대실수를 저질렀다.


지난 24일 방송된 MBN, ENA '돌싱글즈3'에서는 김민건과 변혜진의 비밀 도장 데이트가 이뤄졌다.


이날 두 사람은 저녁 식사를 하며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이때 이상형에 대한 질문이 나왔다.


김민건은 "생각했던 이상형은 조예영 씨다. 외형적으로 여리여리하고 보호본능을 자극하는 그런 분을 좋아한다"고 너무 솔직하게 말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MBN, ENA '돌싱글즈3'


눈치 없는 김민건은 계속해서 실수를 연발했다. 그는 "나 말고 또 궁금한 사람이 있느냐"는 변혜진의 질문에 "모두 다 궁금하죠"라고 속마음과 다른 답을 내놨다.


또 김민건은 "나에 대해 어느정도 알 것 같냐"는 변혜진의 물음에 "사실 지금 딱 드는 느낌이 뭐냐면, 주고 받는 대화가 이어질 때가 있고 끊어질 때가 있다"고 말해 변혜진을 당황케 했다.


변혜진이 이야기가 끊어지는 느낌이 들지 않았다고까지 말했는데도 김민건은 "나는 약간 불편..그런 것들이 있었다"고 횡성수설하는 모습을 보였다. 이에 변혜진은 "지금 계속 나한테 마상(마음의 상처)을 주고 있다"고 말했다.


김민건의 대실수는 데이트 끝나고 숙소로 돌아오던 중 차 안에서 발생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MBN, ENA '돌싱글즈3'


숙소로 돌아가던 차 안, 김민건은 차창에 변혜진이 아닌 변지혜라는 이름을 쓰는 대참사를 일으켜, 4MC로부터 '실드불가'라는 원성을 샀다.


MC 이지혜는 "오늘은 여기까지만 하자. 안 된다. 시청자분들도 힘들다. 나는 오늘 여기까지밖에 못할 것 같다"고 촬영 중단을 선언해 웃음을 자아냈다.


데이트 후, 김민건은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왜 그랬는지 모르겠다, 긴장을 많이 한 것 같다"며 아쉬움을 토로했다.


네이버 TV '돌싱글즈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