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6 26℃ 서울
  • 25 25℃ 인천
  • 25 25℃ 춘천
  • 26 26℃ 강릉
  • 26 26℃ 수원
  • 24 24℃ 청주
  • 24 24℃ 대전
  • 25 25℃ 전주
  • 29 29℃ 광주
  • 26 26℃ 대구
  • 31 31℃ 부산
  • 31 31℃ 제주

아버지가 '정관 수술' 했는데도 0.02% 확률 뚫고 태어난 최다니엘

배우 최다니엘이 아버지가 정관 수술을 받았는데 그걸 뚫고 자신이 잉태됐다고 밝혔다.

인사이트SBS '미운 우리 새끼'


[인사이트] 정현태 기자 = 배우 최다니엘이 출생에 얽힌 비화를 전했다.


지난 24일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에는 새 드라마 '오늘의 웹툰'으로 돌아오는 최다니엘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MC 신동엽은 "최다니엘 씨가 0.02%의 희박한 확률로 세상에 태어난 천운의 사나이"라고 전해 많은 사람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최다니엘은 관련 일화를 이야기하기 시작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SBS '미운 우리 새끼'


최다니엘은 "형이 한 명 있다. 어머니께서 형을 가지셨을 때 입덧을 많이 하고 힘들었다고 하시더라"라고 말했다.


이후 어머니는 더 이상의 2세 계획을 꺼렸고, 아버지는 아내의 뜻에 따라 정관 수술을 받게 됐다.


최다니엘은 "요즘에는 절제를 하는데 그때는 짜매기도 했다고 하더라"라며 "그걸 제가 뚫고 나와 잉태가 된 거다"라고 설명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SBS '미운 우리 새끼'


MC 서장훈은 "그런 경우가 있다고는 들었다"라고 했고, 신동엽은 크게 놀라워했다.


최다니엘은 자신이 본명으로 활동하고 있다며 "아버님께서 '하늘이 주신 아들이다' 해서 '다니엘'로 지으셨다고 하더라"라고 밝혔다.


한편 최다니엘은 1986년생으로 올해 나이 37살이다.


인사이트SBS '미운 우리 새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