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6 26℃ 서울
  • 25 25℃ 인천
  • 31 31℃ 춘천
  • 26 26℃ 강릉
  • 26 26℃ 수원
  • 24 24℃ 청주
  • 24 24℃ 대전
  • 28 28℃ 전주
  • 29 29℃ 광주
  • 26 26℃ 대구
  • 28 28℃ 부산
  • 30 30℃ 제주

계단에 앉아서 찍은 사진 올렸다가 '포토샵' 의혹 받은 에스파 윈터

에스파 윈터가 음악방송 전 계단에 앉아서 찍은 사진을 올렸다가 포토샵 의혹에 휩싸였다.

인사이트Instagram 'aespa_official'


[인사이트] 지미영 기자 = 에스파 윈터가 SNS에 사진을 올렸다가 때아닌 '포토샵' 의혹에 휩싸였다.


지난 22일 에스파 공식 인스타그램 계정에는 KBS2 '뮤직뱅크' 촬영장에서 찍은 윈터의 사진 여러 장이 올라왔다.


사진 속 윈터는 어깨 리본이 돋보이는 투피스를 입고 다리를 꼰 채 계단에 걸터앉아 있는 모습이다.


윈터는 금발 단발, 베레모, 핑크톤 블러셔 조합으로 극강의 러블리한 미모를 자랑해 팬들 마음을 설레게 했다.



'넘사벽' 미모를 자랑하는 윈터를 보다 자세히 보고 싶은 마음에 사진을 확대했던 일부 누리꾼은 뜻밖의 발견을 하고 말았다.


윈터의 오른팔 아래, 왼쪽 몸통 근처에 있던 계단이 휘어져 있었던 것이다. 확실하지는 않지만 사진을 보정하다가 벌어진 대참사(?)인 것으로 보인다.


스마트폰 애플리케이션으로 '슬림' 보정을 하다 보면 근처에 있는 사물까지 휘어지는 특징이 있기 때문이다. 



충분히 날씬하고 예쁜 윈터라 해도 팬들에게 보다 좋은 사진을 보여주고자 포토샵을 한 것으로 추측된다.


누리꾼은 "완벽한 윈터도 보정을 하는구나", "필터 씌워서 자동으로 휘어졌을 수도 있다", "솔직히 포토샵 다들 하지 않나"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한편 에스파는 지난 8일 두 번째 미니앨범 '걸스'(Girls)로 컴백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