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6 26℃ 서울
  • 25 25℃ 인천
  • 25 25℃ 춘천
  • 26 26℃ 강릉
  • 26 26℃ 수원
  • 24 24℃ 청주
  • 24 24℃ 대전
  • 25 25℃ 전주
  • 29 29℃ 광주
  • 26 26℃ 대구
  • 31 31℃ 부산
  • 31 31℃ 제주

교사에게 흉기 협박까지 한 통제불능 '익산 초등생'의 실제 욕설·폭행 모습 (영상)

전북 익산의 한 초등학교에서 학급 전체를 불안과 공포로 물들였던 전학생의 이야기가 전해졌다.

인사이트MBC '실화탐사대'


[인사이트] 함철민 기자 = 전북 익산의 한 초등학교에서 학급 전체를 불안과 공포로 물들였던 전학생의 이야기가 전해졌다. 


21일 MBC '실화탐사대'에서는 지난 5월 익산의 한 초등학교에 전학 온 학생 A군의 모습을 전했다. 


A군은 등교하자마자 덩치가 가장 큰 아이를 찾아가 "네가 이 반 짱이냐?"라며 서열을 만들려고 했고, 교사는 등교 첫날부터 거침없는 A군의 모습에 당황했다. 


A군은 친구들을 폭행하고 협박하는 건 물론 수업 시간에 휴대폰 동영상을 틀어 소란을 일으켰다. 등교하는 아이들 앞을 막아서고 학년과 반을 물으며 공포감을 조성하기도 했다. 


인사이트MBC '실화탐사대'


또 흉기로 찌를 거라고 협박하거나 반에서 키우던 햄스터를 죽이는 등의 행동이 계속됐다. 


등교하는 같은 반 여학생이 휴대전화를 달라는 A군의 요구를 거절하자 그는 여학생의 머리를 치면서 협박했다.


경찰이 출동해 당분간 학교에 가지 못하게 하자 A군은 학부모인 척 위장해 맘카페에 담임교사 비방 글을 쓰고 "내일 학교에 다시 가겠다"며 막무가내 모습을 보였다. 


제작진은 직접 A군의 부모를 찾아갔다. A군의 어머니는 A군 아버지가 무서울 정도로 통제했다고 밝혔다. 


인사이트MBC '실화탐사대'


급기야 A군은 아버지를 경찰에 신고해 접근금지명령을 받게 했고, 아들에게 상처받은 아버지는 A군의 일에 더 이상 신경을 쓰지 않는다는 게 어머니의 설명이다. 


어머니는 A군이 왜 그렇게 행동하는지에 대해 아들의 입장을 대변하는 모습을 보였다. 


어머니는 A군의 기질 자체가 예민하다며 "말 한마디, 단어 하나하나를 조심해야 한다. 저는 아들 말이 조금 더 맞다고 생각된다"고 했다. 


그러면서 "선생님이 말을 막 하면 안 된다고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인사이트MBC '실화탐사대'


어머니의 행동을 본 상담심리학과 교수는 "이 어머니의 가장 핵심적인 문제는 아이에 대한 통제감을 잃은 것"이라고 지적했다. 


그는 "'우리 아이가 문제가 있긴 해요. 하지만 그건 다 남 탓이에요'라는 논리를 계속 반복해서 전개하고 있다"며 "왜냐하면 아이의 편을 들어주면 저거도 아이가 본인은 공격하지 않으니까"라고 했다. 


A군은 현재 한 대학병원에 약물치료를 병행하고 있다.


 다만 치료가 끝난 뒤 A군의 거취를 두고 의견이 분분해 논란이 현재도 계속되는 중이다. 


네이버 TV 'MBC 실화탐사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