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5 25℃ 서울
  • 26 26℃ 인천
  • 26 26℃ 춘천
  • 27 27℃ 강릉
  • 25 25℃ 수원
  • 27 27℃ 청주
  • 30 30℃ 대전
  • 29 29℃ 전주
  • 30 30℃ 광주
  • 31 31℃ 대구
  • 28 28℃ 부산
  • 31 31℃ 제주

'우영우' 희화화 논란에 "자폐 비하 아냐" 입장 밝히고 활동 이어가는 유튜버 (영상)

'우영우'를 패러디해 논란에 휩싸인 유튜버 우와소가 자폐 비하 의도가 없었다는 입장을 밝힌 뒤 계속 활동을 이어나갔다.

인사이트YouTube '우와소'


[인사이트] 최유정 기자 = 드라마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를 패러디해 논란에 휩싸인 유튜버가 입장을 밝힌 뒤 유튜브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지난 21일 우와소는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그분'들은 보면 안 되는 영상"이라는 제목의 영상을 게재했다.


영상에는 우와소의 목소리와 그의 아내 모습이 담겼다. 평소 우와소의 콘셉트처럼 우와소가 아내와 대화를 나누는 모습이다.


우와소의 아내는 배가 고파 야식을 원하는 우와소에게 "라면을 끓여줄까, 핫도그를 데워줄까, 과일을 깎아줄까"라고 친절하게 물었다.


인사이트YouTube '우와소'


이어 우와소의 아내는 "비빔면 2개를 끓여달라"라고 요구하는 남편을 위해 식사를 준비하러 갔다.


해당 영상 외에도 우와소는 논란이 발생한 시점 이후 꾸준히 다수의 콘텐츠를 올려 주목을 받았다.


앞서 우와소는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의 주인공 우영우 캐릭터를 패러디하는 콘텐츠를 올려 자폐 스펙트럼 장애를 비하하는 것 아니냐는 비난을 받은 바 있다.


이에 우와소는 "극 중 한 캐릭터를 따라 했을 뿐, 장애를 비하할 의도가 없었다"라는 입장을 밝히며 해당 영상을 삭제하지 않았다.


인사이트YouTube '우와소'


이후 논란이 더욱 확산되며 악성 댓글이 쏟아지자, 우와소는 악플러에 대한 법적 대응을 시사했다.


우와소는 변호사 선임 소식을 전하며 "도를 넘은 악플에 대해서 법적으로 대응할 예정이다. 제가 할 일이 별로 없는 사람이기 때문에 하루 종일 악플을 찾아다니고 있다"라며 경고했다.


다만 우와소는 "정당한 비판과 다른 의견을 내주신 분들에게 해당되는 내용은 아니다. 그분들께는 오히려 많이 배웠고 감사하다"라며 무분별하게 악성 댓글을 남기는 일부 악플러들에게만 법적 대응을 하겠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우와소는 다시 한번 자폐 스펙트럼 장애를 비하할 의도는 전혀 없었다고 강조했다.


YouTube '우와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