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6 26℃ 서울
  • 25 25℃ 인천
  • 25 25℃ 춘천
  • 26 26℃ 강릉
  • 26 26℃ 수원
  • 24 24℃ 청주
  • 24 24℃ 대전
  • 25 25℃ 전주
  • 29 29℃ 광주
  • 26 26℃ 대구
  • 31 31℃ 부산
  • 31 31℃ 제주

'우영우' 박은빈, 강태오에 직진 고백 "좋아하는 게 맞는 것 같습니다"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우영우(박은빈 분)가 이준호(강태오 분)를 향한 마음을 고백했다.

인사이트ENA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인사이트] 이원선 기자 =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우영우(박은빈 분)가 이준호(강태오 분)에게 돌직구 고백을 했다.


지난 21일 방송된 ENA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8화에서는 우영우가 이준호에게 자신의 마음을 드러내는 모습이 그려졌다.


앞서 두 사람은 정명석(강기영 분) 변호사실에서 묘한 기류를 풍긴 바 있다.


이준호는 "좋아하는지 알고 싶은데 만져봐도 되겠습니까?"라는 우영우의 말에 "만져봐야만 아냐. 섭섭한데요"라고 말해 시청자들을 단체로 설레게 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ENA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이날 우영우와 이준호는 소덕동과 관련된 일을 묻기 위해 경해도청에서 일하는 소덕동 주민을 찾아갔다.


주민이 자료를 찾아오겠다며 잠시 자리를 비운 사이 이준호는 우영우에게 "그날은 잘 들어가셨어요?"라며 '그날'의 일에 대해 물었다.


우영우는 당시 이준호를 뿌리치고 뛰쳐나간 일을 회상하며 "그날 제 분당 심박수가 엄청났습니다. 이준호 씨를 전혀 만지지 않았는데도 심장이 매우 빠르게 뛰었습니다"라고 말했다.


그러더니 "그렇다면 좋아하는 게 맞는 것 같습니다"라고 이준호를 향한 자신의 마음을 숨김없이 고백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ENA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한동안 말을 잇지 못하던 이준호는 "변호사님, 저는요"라고 입을 열었지만 이내 도망가는 소덕동 주민을 잡으러 쫓아가게 되면서 말을 꺼내진 못했다.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가 반환점을 넘으며 우영우, 이준호 사이에 러브라인이 점점 불을 붙고 있는 모양새다. 과연 우영우의 마음을 알게 된 이준호가 하려던 말은 무엇인지 시청자의 궁금증이 높아지고 있다.


한편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는 천재적인 두뇌와 자폐스펙트럼을 동시에 가진 신입 변호사의 대형 로펌 생존기를 담은 드라마로 매주 수, 목 오후 9시에 방송된다.


네이버 TV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