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31 31℃ 서울
  • 28 28℃ 인천
  • 30 30℃ 춘천
  • 27 27℃ 강릉
  • 28 28℃ 수원
  • 26 26℃ 청주
  • 26 26℃ 대전
  • 30 30℃ 전주
  • 31 31℃ 광주
  • 32 32℃ 대구
  • 29 29℃ 부산
  • 31 31℃ 제주

'전 직원 고소' H.O.T 장우혁에 유튜버 이진호 '폭행 정황' 카톡 공개 (영상)

유튜버 이진호가 생방송을 통해 장우혁의 폭행 정황이 담긴 카카오톡 메시지 내용을 공개했다.

인사이트Instagram 'woohyukjang'


[인사이트] 강유정 기자 = 1세대 아이돌 그룹 H.O.T 출신 장우혁이 직장내 폭언·폭행 피해를 폭로한 전 직원 2명을 고소한 가운데 관련 정황이 담긴 카카오톡 메시지가 공개됐다.


지난 19일 연예부 기자 출신 유튜버 이진호는 이날 자신의 유튜브 채널 '연예뒤통령 이진호'에서 라이브 방송을 진행했다.


해당 방송에서 이진호는 장우혁이 고소한 전 직원 A씨와 장우혁이 나눈 카카오톡 대화 일부를 공개했다.


인사이트YouTube '연예 뒤통령이진호'


공개된 카카오톡 메시지에 따르면 전 직원 A씨는 장우혁에게 "디렉터님(장우혁), 제가 생각해 봤는데 머리 때리신 것은 좀 조심해야 할 것 같다. 폭력은 어떠한 상황에서도 정당화될 수 없다는 사회적 관점이 있으니 그럴 리는 없겠지만 맞은 사람이 피해자 행세를 하게 되면 가벼운 터치라도 일이 커질 수 있다"라고 경고했다.


이어 "우선 내일 (연습생에게) 갑자기 밥 먹자고 하면 더 이상할 것 같고, 내일 지하 가서 상태 좀 보고 자연스럽게 말 걸어 보는 게 나을 것 같은데 어떠시냐"라고 물었다.


이에 장우혁은 "그렇게 해라. 내가 마지막에 좋게 이야기하긴 했다. 그러니까 네가 내일 내려가서 잘 이야기하고 밥 먹어라"라고 답했다.


장우혁은 또한 "그래. 때리면 안 되지. 절대"라고 말하기도 했다.


이에 A씨는 "옛날이랑 사고방식이 많이 달라졌다. 요즘 애들 무섭다"라고 강조했다. 그의 말에 장우혁은 "그래. 밥 사주고 잘 다독여 줘"라고 말했다.


인사이트YouTube '연예 뒤통령이진호'


이진호는 "정확하게 폭행 당시를 엿볼 수 있는 내용이 모두 담겨있다. 직원분은 이 사안에 대해 어떤 일이 벌어진 줄 모르고 조언을 해줘서 죄책감을 느꼈다더라"라면서 "크로스체크까지 마무리했다. 종합하자면 실제 있었던 일이 맞다"라고 전했다.


그러면서 "연습생 뿐만 아니라 또 다른 피해자가 있었다는 진술을 확보했다. 추가 글을 올린 직원들의 주장을 입증할 만한 자료까지 모두 확보하고 있는 상황인데 법적 검토를 통해 빠른 시일 내에 하나씩 공개하도록 하겠다"라며 영상을 마쳤다.


앞서 장우혁이 설립한 WH크리에이티브 전 직원 A씨와 B씨는 지난달 6일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WH크리에이티브 재직 당시 장우혁으로부터 갑질과 폭행을 당했다고 주장했다.


이에 장우혁의 소속사는 19일 "당시에 함께 일했던 많은 관계자를 직접 만나 사실 확인을 한 결과 폭로글 내용은 사실이 아님을 확인했다"라면서 A씨의 B씨를 허위사실 적시 명예훼손 혐의로 고소했다고 밝혔다.


YouTube '연예 뒤통령이진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