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6 26℃ 서울
  • 25 25℃ 인천
  • 31 31℃ 춘천
  • 26 26℃ 강릉
  • 26 26℃ 수원
  • 24 24℃ 청주
  • 24 24℃ 대전
  • 28 28℃ 전주
  • 29 29℃ 광주
  • 26 26℃ 대구
  • 28 28℃ 부산
  • 30 30℃ 제주

우영우 따라했다 '자폐 희화화' 비판 일어난 유튜버 영상 확산 중

유튜버 미선짱이 자폐스펙트럼을 가진 변호사 우영우 캐릭터를 따라 했다가 자폐를 희화화한 게 아니냐는 지적을 받았다.

인사이트YouTube '미선짱'


[인사이트] 정현태 기자 = 구독자 약 23만 명을 보유한 유튜버 미선짱이 드라마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속 캐릭터 우영우를 따라 했다가 뭇매를 맞았다.


지난 18일 미선짱은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친구야 너... 우영우에 너무 과몰입한 거 아니니?'라는 제목의 짧은 영상을 게재했다.


영상 속 미선짱은 "ENA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에 과몰입한 사람들의 행동"이라며 드라마 속 자폐스펙트럼을 가진 변호사 우영우 캐릭터를 따라 했다.


미선짱은 첫 번째로 눈을 과하게 동그랗게 뜬다고 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미선짱'


이어 미선짱은 "안 쓰던 헤드셋을 쓰고 다닌다", "갑자기 고래가 좋아졌다"라고 얘기했다.


끝으로 미선짱은 "김밥을 세로로 먹는다"라고 전했다.


미선짱의 우영우 캐릭터 연기와 그가 영상 업로드 과정에서 '우영우 병'이라는 단어를 사용한 걸 본 일부 누리꾼은 자폐를 희화화한 게 아니냐고 지적했다.


논란이 일자 미선짱은 영상을 삭제했다가 다른 내용으로 재업로드 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미선짱'


그리고 미선짱은 입장문에서 "이 영상 속에서 저는 우스꽝스러운 모습을 하지도 않았고 비하하지도 않았고 모든 자폐를 가지신 분들이 이런 행동을 한다고 유머로 소비한 것도 아니다"라고 주장했다.


미선짱은 "그냥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에 나오는 우영우라는 캐릭터가 귀엽고 매력적이라서 주변에 따라 하는 친구들이 많다는 내용의 영상을 보고 만든 영상"이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미선짱은 "불편하셨다면 죄송하다. '아이유 병', '츄 병' 같이 특정 인물을 따라 하는 행동을 그렇게 부르는 게 유행이라서 '우영우 병'이라고 적어놨는데 이 부분은 제가 확실히 생각이 짧았던 것 같다"라고 사과했다.


YouTube '미선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