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6 26℃ 서울
  • 25 25℃ 인천
  • 25 25℃ 춘천
  • 26 26℃ 강릉
  • 26 26℃ 수원
  • 24 24℃ 청주
  • 24 24℃ 대전
  • 25 25℃ 전주
  • 29 29℃ 광주
  • 26 26℃ 대구
  • 31 31℃ 부산
  • 31 31℃ 제주

여자랑 제주도 갔다는 폭로에 한숨 쉬며 "잘 안됐다" 자폭한 양세찬 (영상)

개그맨 양세찬이 여성과 제주도 여행을 간 게 아니냐며 의심을 받아 당황했다.

인사이트SBS '런닝맨'


[인사이트] 최유정 기자 = 개그맨 양세찬이 갑작스러운 사생활 폭로에 당혹스러워했다.


지난 17일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런닝맨'에서는 멤버들이 본격적인 미션을 수행하기 전 오프닝 토크를 펼쳤다.


이날 지석진은 "제보가 하나 들어왔다. 양세찬이 여자분과 제주도에 다녀왔다는 제보가 있다"라며 깜짝 발언했다.


양세찬은 동료 개그맨 강재준, 이진호와 제주도를 다녀왔다고 해명했지만, 지석진은 "내가 제주도에 가서 렌터카를 빌렸는데 렌터카 관계자가 양세찬도 다녀갔다 하더라. 여자분이랑 왔냐고 물어보니 '얘기는 못합니다'라고 하셨다"라며 폭로해 관심을 모았다.


인사이트SBS '런닝맨'


지석진의 발언에 놀란 '런닝맨' 멤버들은 "재준이, 진호 말고 다른 사람과 간 게 아니냐"라며 양세찬을 의심했다.


당황한 양세찬은 "강재준과 이진호를 비롯해 삼삼오오 다녀왔다"라고 얼버무려 멤버들의 의혹을 증폭시켰다.


멤버들의 몰아가기가 계속되자 양세찬은 "되게 옛날 일인데 그 (렌터카) 아저씨 웃기는 아저씨다"라며 발끈해 웃음을 유발했다.


인사이트SBS '런닝맨'


가수 하하가 "양세찬 여자랑 제주도 다녀왔다"라고 확신에 찬 목소리로 공표하자 양세찬은 남자들과 다녀왔다고 해명을 이어갔다.


하지만 하하가 "그래서 어떻게 됐냐"라며 양세찬을 떠보자 "빠그라졌다"라고 한숨을 내쉬어 주위를 폭소케 했다.


양세찬은 "전문용어 나왔다. 엎어졌다는 거다"라고 덧붙였고, MC 유재석은 "그런 게 있으면 형들한테 얘기를 해라. 연애 박사다. 이어주기 전문가다"라며 아쉬워해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인사이트SBS '런닝맨'


네이버 TV '런닝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