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7 27℃ 서울
  • 24 24℃ 인천
  • 30 30℃ 춘천
  • 23 23℃ 강릉
  • 26 26℃ 수원
  • 23 23℃ 청주
  • 24 24℃ 대전
  • 25 25℃ 전주
  • 26 26℃ 광주
  • 25 25℃ 대구
  • 27 27℃ 부산
  • 31 31℃ 제주

"깃털 보일라 나무에 꽁꽁 숨어서 엄마 오기를 기다리는 아기 올빼미 삼형제를 찾아라"

나무에 꽁꽁 숨어 있는 아기 올빼미 3형제를 찾는 숨은그림찾기 사진이 누리꾼들 사이에서 화제를 모은다.

인사이트The Sun


[인사이트] 임기수 기자 = 숨은그림찾기 좀 한다는 고수들도 한숨을 내쉰다는 역대급 난이도의 사진이 등장했다.


마치 나무에 한 몸처럼 딱 붙어 숨어 있는 아기 올빼미 삼 형제의 사진이다.


최근 영국 일간 더선은 마치 위장술을 쓴 듯 나무에 딱 붙어 엄마를 기다리는 아기 올빼미 삼 형제의 사진을 공개했다.


해당 사진은 영국의 사진작가 톰 비록 업(Tom Broxup)이 포착한 사진이다.


인사이트The Sun


얼핏 보기에는 이 사진에는 푸른 잎이 무성한 커다란 나무만 담긴 것 같다.


하지만 눈을 부릅뜨고 자세히 보면 이 사진 속에 아기 올빼미 삼 형제가 나무속에 몸을 딱 붙이고 엄마를 기다리고 있다.


톰 브룩스는 "나도 이 사진을 찍었을 때 아기 올빼미들을 발견하지 못했다. 하지만 자세히 보면 녀석들의 눈동자 6개 보일 것이다"라고 말했다.


인사이트The Sun


인사이트The Sun


아기 올빼미 3형제들은 바로 나무 중간에 있는 틈새에 딱 붙어 숨어 있었다.


자세히 보면 나뭇결 사이에 아기 올빼미들의 동그란 머리와 눈동자가 툭 튀어나온 것을 확인할 수 있다.


톰 브룩스는 "야생 동물 사진을 그동안 많이 찍어왔지만 이런 광경을 처음이었다"라고 말했다.


해당 사진을 공개되자마자 누리꾼들 사이에서 큰 화제를 모으고 있다. 더선에서 이 사진을 두고 "아기 올빼미 삼 형제를 찾았는가"라고 설문조사를 한 결과, 올빼미를 단번에 찾은 사람은 10명 중에 단 4명뿐이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