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30 30℃ 서울
  • 27 27℃ 인천
  • 29 29℃ 춘천
  • 24 24℃ 강릉
  • 30 30℃ 수원
  • 26 26℃ 청주
  • 26 26℃ 대전
  • 27 27℃ 전주
  • 29 29℃ 광주
  • 28 28℃ 대구
  • 24 24℃ 부산
  • 24 24℃ 제주

방탄소년단 뷔, '노룩 입국' 사과..."바로 차 타서 죄송해요"

방탄소년단 뷔가 자신을 기다린 팬과 취재진에게 사과의 뜻을 전했다.

인사이트팬 커뮤니티 위버스


[인사이트] 이원선 기자 = 방탄소년단 뷔가 공항에서 팬들에게 제대로 인사를 하지 않고 떠난 것과 관련해 사과했다.


지난 28일 뷔는 팬 커뮤니티 위버스를 통해 "기자님들 아미들 바로 차로 쓱 타서 죄송해요. 많이 기다렸지요?"라는 글을 게재했다.


이날 뷔는 배우 박보검, 블랙핑크 리사와 함께 프랑스 파리에서 진행된 한 브랜드 패션쇼 일정을 마치고 서울 김포공항을 통해 입국했다.


공항에는 뷔를 기다린 팬들과 취재진들이 많이 있었으나 뷔는 빠른 걸음으로 공항을 빠져나와 차량에 탑승했다.


인사이트뉴스1


그와 함께 한국에 도착한 배우 박보검과 블랙핑크 리사가 취재진과 팬들에게 잠시 포즈를 취하며 팬서비스를 했던 것과 대비를 이뤄 일각에서 논란을 제기했다. 이에 뷔는 발빠르게 사과했다.


뷔는 사과글과 함께 "선물 가져왔습니다"라는 말을 덧붙이며 사진을 첨부했다.


뷔는 별이 하늘을 가득 수놓고 있는 모습이 담긴 사진과 공항 활주로에서 찍은 자신의 사진을 올리며 팬들의 아쉬움을 달랬다.


한편 뷔는 방탄소년단 '프루프' 앨범 공식 활동을 마치고 개인 스케줄을 소화하고 있다.


인사이트사진=인사이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