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31 31℃ 서울
  • 28 28℃ 인천
  • 30 30℃ 춘천
  • 27 27℃ 강릉
  • 28 28℃ 수원
  • 26 26℃ 청주
  • 26 26℃ 대전
  • 30 30℃ 전주
  • 31 31℃ 광주
  • 32 32℃ 대구
  • 29 29℃ 부산
  • 31 31℃ 제주

"젊어질 수 있다면 매일 X까지 먹겠다"...킴 카다시안의 충격 발언

할리우드 모델 겸 배우이자 패셔니스타로 알려진 킴 카다시안이 젊음을 유지 하기 위해 '이것'까지 하겠다고 말해 충격을 안겼다.

인사이트Instagram 'kimkardashian'


[인사이트] 김한솔 기자 = 할리우드 모델 겸 배우이자 패셔니스타로 알려진 킴 카다시안이 젊음을 유지 하기 위해 '이것'까지 하겠다고 말해 충격을 안겼다.


지난 1일(현지 시간) 킴 카다시안은 뉴욕타임스와 인터뷰를 진행했다.


이날 킴 카다시안은 "매일 똥을 먹어 젊어질 수 있다고 한다면 난 그렇게 할 것이다"라 말했다.


인사이트Instagram 'kimkardashian'


해당 발언은 실제 똥을 먹겠다는 것이 아니라 젊음에 대한 그만한 욕구가 있다는 의미로 해석된다.


그러나 킴 카다시안의 발언에 미국 누리꾼들은 "이미 똥을 먹었을 것 같다", "킴 카다시안이라면 충분이 가능하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킴 카다시안은 실제로 젊어 보이기 위해 수많은 노력을 해온 것으로 알려졌다.


인사이트Instagram 'kimkardashian'


그녀의 측근은 과거 한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킴은 얼굴 전체에 필러 주사를 맞았다"고 폭로한 바 있다.


한편 올해 42살인 킴 카다시안은 혹독한 관리를 통해 지금도 완벽한 몸매와 비주얼을 자랑하고 있다.


최근에도 마를린 먼로의 드레스를 입기 위해 3주 동안 7kg을 감량하기도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