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니랑 뷔가 열애설 터진 후 SNS에 올린 의미심장한 사진

인사이트(좌) Instagram 'jennierubyjane', (우) Facebook 'bangtan.official'


[인사이트] 정현태 기자 = 열애설이 제기된 블랙핑크 제니와 방탄소년단 뷔가 침묵을 깨고 근황을 알렸다.


지난 25일 저녁 제니는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미국 유명 음악 매체 롤링스톤과 협업한 화보 사진을 게재했다.


해당 화보 촬영은 블랙핑크 완전체가 함께 했으며, 이들은 아시아계 걸그룹 최초로 롤링스톤 표지를 장식했다.


제니는 "너무 자랑스럽다"라는 글을 덧붙이며 기쁜 마음을 드러냈다.


인사이트Instagram 'jennierubyjane'


또한 제니는 완벽한 비주얼을 자랑하는 개인 흑백 화보 사진을 공개하기도 했다.


이로부터 약 1시간 뒤, 제니와의 열애설이 불거진 상대인 뷔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흑백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해당 사진 속에서는 또렷한 이목구비를 가감 없이 뽐내는 뷔의 모습을 볼 수 있었다. 뷔는 별다른 멘트를 덧붙이지는 않았다.


제니와 뷔의 SNS 활동 재개는 열애설이 제기된 지 이틀 만이다.


인사이트Instagram 'jennierubyjane'


앞서 제니와 뷔로 추정되는 남녀가 제주도에서 드라이브를 하고 있는 사진이 온라인 상에 퍼졌고, 이에 두 사람이 함께 제주도 여행을 떠난 것 같다는 추측과 함께 열애설까지 발생했다.


이와 관련해 제니의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는 다수의 매체를 통해 "드릴 말씀이 없다. 다른 입장이 나오면 전달드리겠다"라고 밝혔다. 


뷔의 소속사 빅히트 뮤직은 묵묵부답인 상황이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