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안84, 약속 지켰다...첫 개인전 수익금 8700만원 전액 기부

인사이트기안84 / 사진=인사이트


[인사이트] 김다솜 기자 = 웹툰 작가 겸 방송인 기안84가 첫 개인전 수익금 전액을 기부했다.


24일 기안84는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을 통해 "이번 전시로 판매한 그림의 순이익금은 아동복지협회에 기부했다"고 밝혔다.


그는 "(기부금은) 미술을 배워보고 싶어 하는 전국 보육원 15명 청소년의 미술 교육비로 사용된다고 한다"고 전했다.


기안84가 공개한 사진에는 인천광역시아동복지협회를 통해 8,700만 원을 기부한 내역이 담겼다.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khmnim1513'


첫 개인전 수익금 전액을 기부하겠다던 약속을 지킨 것이다.


기부금은 조소, 웹툰, 일러스트, 만화 등을 배워보고 싶어 하는 전국 중고등학생들을 위해 사용될 것으로 보인다.


한편 기안84는 지난 3월 25일부터 4월 5일까지 서울 강남구에서 첫 개인전 '풀소유'를 개최했다.


MBC 예능 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에 출연해 팬들에게 웃음을 안기고 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사진 제공 = ㈜스타트아트코리아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