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브걸, 브아걸 히트곡 '어쩌다' 리메이크했다가 혹평 세례..."뽕짝 촌스러워"

인사이트YouTube 'Memories [기억 : 그 날의 멜로디]'


[인사이트] 정은영 기자 = '역주행 신화' 브레이브걸스가 브라운아이드걸스의 히트곡 '어쩌다'를 리메이크했다.


지난 23일 각종 음원 사이트에 원작자 용감한 형제를 비롯해 프로듀서 차쿤, 똘아이박이 편곡에 참여한 브레이브걸스의 '어쩌다 2'가 공개됐다.


브레이브걸스가 상큼한 목소리로 후렴구를 부르며 곡의 포문을 열었다.


뒤이어 유정의 청량감 넘치는 목소리와 유나, 은지의 독보적인 보이스가 많은 이들의 귀를 사로잡았다.


인사이트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특히 메인보컬 민영의 파워풀한 가창력이 곡을 더욱 풍성하게 만들었다.


하지만 팬들 사이에서는 '어쩌다 2'가 브레이브걸스의 매력을 충분히 살리지 못했다는 반응이 속출했다.


원곡의 킬링 파트인 고음 파트가 사라져 허전하다는 반응도 있었다.


또한 해당 노래는 이들이 지난해 6월에 발매했던 '치맛바람'의 복고 콘셉트와도 유사해 트렌디하지 못한 것 같다는 말이 이어졌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Memories [기억 : 그 날의 멜로디]'


이를 본 누리꾼도 "원곡이 더 나은 것 같다", "멤버들 합은 정말 좋은데"라며 '어쩌다 2'에 대한 아쉬움을 드러냈다.


뮤직비디오 역시 예전 영상들을 해당 곡의 분위기에 맞춰 새롭게 편집했지만 멤버들의 비주얼을 제대로 담지 못했다는 평이 있었다.


브레이브걸스는 이전에도 코디와 프로듀싱이 아쉽다는 말이 많았기에 더욱 팬들의 안타까움을 사고 있다.


한편 브레이브걸스는 현재 Mnet 걸그룹 경연 프로그램 '퀸덤2'에 출연해 다채로운 무대를 보여주고 있다.


YouTube 'Memories [기억 : 그 날의 멜로디]'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