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68cm·44kg으로 깡말랐는데도 부을까봐 밤에 안 먹는 블핑 로제 (영상)

인사이트YouTube '엘르 코리아_ELLE KOREA'


[인사이트] 지미영 기자 = 블랙핑크 로제가 깡말랐는데도 몸매 관리를 위해 밤에 음식을 거의 먹지 않는다고 밝혔다.


지난 20일 엘르 코리아 공식 유튜브 채널에는 로제와 진행한 인터뷰 내용이 담긴 영상이 올라왔다.


이날 로제는 "뭘 먹고 그렇게 예쁘냐. 관리 모드 로제의 스페셜 루틴이 궁금하다"라는 질문을 받게 됐다.


로제는 "예쁘다고 해줘서 감사하다"라며 먼저 감사의 인사를 건넨 뒤 잘 붓는 체질이라고 말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엘르 코리아_ELLE KOREA'


원래 로제는 밤에 자극적이고 매콤한 음식을 먹는 걸 좋아하지만 부기 때문에 촬영 전날에는 참는다고 한다.


로제는 "촬영 전날 안 먹으려고 노력하고 밤에 배고프면 그냥 최대한 참는다. 아예 아무것도 안 먹으려고 노력한다"라고 고백했다.


아어 그는 촬영 중에도 떡볶이 같은 음식을 먹으면 붓는 것 같아서 샐러드 종류로 배를 채운다고 말했다. 


인사이트YouTube '엘르 코리아_ELLE KOREA'



키 168cm, 몸무게 44kg인 것으로 알려진 로제는 충분히 마른 편인데도 자기 관리에 최선을 다하는 프로 면모를 보여 이목을 끌었다.


로제는 "힘들지만 대신 끝나자마자 바로 먹으러 간다. 먹고 싶었던 모든 매운 거를 챙겨 먹는다"라고 말해 팬들의 걱정을 덜었다.


한편 로제가 속한 블랙핑크는 컴백을 준비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YouTube '엘르 코리아_ELLE KOREA'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