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주 운전' 김새론, 사고 하루 만에 입장 밝혀..."채혈 검사 후 귀가 조치"

인사이트Instagram 'ron_sae'


[인사이트] 김한솔 기자 = 배우 김새론 측이 전날(18일) 일으킨 음주운전 사고에 대한 입장을 발표했다.


19일 김새론의 소속사인 골드메달리스트는 하루 늦게 공식입장을 밝혔다.


소속사는 "김새론 씨의 음주운전으로 발생한 사고로 인해 심려를 끼쳐드린 점 진심으로 사과드린다"고 말문을 열었다.


인사이트뉴스1


이어 "김새론 씨는 자신의 잘못을 깊게 반성하고 있다"며 "또한 김새론 씨는 이로 인해 피해와 불편함을 겪은 많은 분들과 파손된 공공시설의 복구를 위해 애쓰시는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사죄의 마음을 전하고, 피해 복구를 위해 최선을 다할 것임을 약속했다"고 설명했다.


현재 김새론은 채혈 검사 후 귀가한 상태이며 이후 경찰 조사에 성실히 임할 것이라고 말했다.


앞서 김새론은 지난 18일 오전 8시께 서울 강남구 학동사거리 인근에서 음주 운전을 하다 가로수와 가드레일, 변압기 등을 들이받고 멈춰섰다.


인사이트사고 현장 / 온라인 커뮤니티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이 김새론을 붙잡아 혈중알코올농도 측정을 요구했으나 김새론은 채혈 측정을 요구했다.


당시 사고로 3시간 넘게 일대 전기가 끊겨 주변 상인들과 주민들이 피해를 입은 것으로 전해진다.


다음은 소속사 공식입장 전문이다.


안녕하세요. 골드메달리스트입니다.


먼저 정확한 사실관계 파악에 시간이 걸려 공식 입장이 늦어진 점에 대해 사과드립니다.


소속 배우 김새론씨의 음주운전으로 발생한 사고로 인해 심려를 끼쳐드린 점 진심으로 사과드립니다.


김새론씨는 자신의 잘못을 깊게 반성하고 있습니다. 또한 김새론씨는 이로 인해 피해와 불편함을 겪은 많은 분들과 파손된 공공시설의 복구를 위해 애쓰시는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사죄의 마음을 전하고, 피해 복구를 위해 최선을 다할 것임을 약속했습니다.


김새론씨는 어제(18일) 채혈 검사 후 귀가 조치 되었으며, 이후 경찰 조사에도 성실하게 임할 예정입니다.


당사 역시 이와 같은 사건이 발생한 점에 대해 책임을 깊이 통감하고 있습니다. 이 일로 불편을 겪으신 모든 분들께 다시 한 번 사과드립니다. 앞으로 소통하며 적극적으로 해결해 나가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당사는 이러한 일이 일어나지 않도록 더욱 아티스트 관리에 신중을 기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다시 한 번 심려를 끼쳐드려 죄송합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