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신 후 태도 돌변한 남친 때문에 혼자 버스타고 병원 가서 출산한 '고딩엄빠' 싱글맘

인사이트MBN '어른들은 모르는 고딩엄빠'


[인사이트] 최유정 기자 = 10년 차 '싱글맘'이 세상의 편견을 깨기 위해 MBN '어른들은 모르는 고딩엄빠'에 모습을 드러낸다.


MBN 예능 프로그램 '어른들은 모르는 고딩엄빠'(고딩엄빠)측은 오는 15일 방송되는 11화에 고교 시절 아들을 낳은 후 현재 10세가 된 초등학생 아들을 홀로 키우고 있는 윤민채 씨가 출연한다고 전했다.


녹화 현장에서 윤민채 씨는 '싱글맘'이 된 사연을 공개했다.


고교 시절 자퇴를 선택한 후 검정고시에 합격했던 윤민채 씨는 18세에 부모님의 허락 하에 독립을 시작했다.


인사이트MBN '어른들은 모르는 고딩엄빠'


이후 윤민채 씨는 공부와 아르바이트를 병행하던 중 사귄 남자친구와 아이를 가지게 됐다.


하지만 임신 이후 남자친구의 태도가 돌변하자 윤민채 씨는 혼자 출산을 하기로 결심했고, 만삭인 몸으로 버스를 타고 병원에 가 아이를 낳았다고 전해 놀라움을 안겼다.


윤민채 씨의 사연을 접한 MC들은 대단하다며 입을 다물지 못했다.


또한 윤민채 씨는 "싱글맘을 향한 사회의 편견이 강하다. '싱글맘'은 피하고 숨길 게 아니라 다양한 가족 형태 중 하나인 걸 알리고 싶었다"라며 용감하게 소신을 드러내 눈길을 모았다.


인사이트MBN '어른들은 모르는 고딩엄빠'


'고딩엄빠' 제작진 측은 "윤민채 씨가 그동안 출연했던 출연자들과는 달리 '선배미'를 방출했다"라고 예고해 기대감을 높였다.


그러면서 '고딩엄마', '싱글맘'에 대한 선입견을 깨트릴 수 있을지 지켜봐 달라며 시청자들의 관심을 집중시켰다.


윤민채 씨는 아들에게 '고딩엄빠' 출연을 허락받았으며, 방송을 통해 아들과의 일상을 공개할 예정이다.


한편 '고딩엄빠' 11화는 오는 15일 오후 9시 20분에 방송된다.


인사이트


인사이트MBN '어른들은 모르는 고딩엄빠'


네이버 TV '어른들은 모르는 고딩엄빠'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