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4 24℃ 서울
  • 24 24℃ 인천
  • 24 24℃ 춘천
  • 24 24℃ 강릉
  • 24 24℃ 수원
  • 23 23℃ 청주
  • 24 24℃ 대전
  • 26 26℃ 전주
  • 26 26℃ 광주
  • 24 24℃ 대구
  • 25 25℃ 부산
  • 30 30℃ 제주

얇고 가는 미성 목소리 때문에 전화 상담원에게 '여성'으로 오해받은 조권

고객센터 전화 상담원이 조권의 미성 목소리를 듣고는 조권을 여성으로 오해하는 해프닝이 벌어졌다.

인사이트Instagram 'kwon_jo'


[인사이트] 최유정 기자 = 가수 조권이 목소리 때문에 생긴 오해를 고백했다.


지난 29일 조권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저 진짜 조권인데"라는 글과 함께 두 개의 영상을 게재했다.


영상에는 조권이 운전을 하면서 고객센터 상담사와 통화를 하고 있는 모습이 담겼다.


전화를 받은 상담사는 조권에게 "조권 고객님 옆에 계시면 바꿔주시겠냐"라고 요청했고, 조권은 "제가 본인이다"라고 답했다.



그러자 당황한 상담사는 "조권 고객님 남성분 아니시냐"라고 물었고, 조권은 "제 목소리가 조금 미성이다"라고 웃으며 해명했다.


또 다른 영상에서도 조권이 상담사에게 본인임을 확인받는 모습이 담겼다.


상담사는 "조권 님과 관계가 어떻게 되시냐"라고 재차 물었고, 조권은 다시 한번 "제가 본인이다"라고 답해 눈길을 끌었다.


조권과 통화 한 상담사는 조권의 미성 목소리를 듣고 여성으로 착각한 것으로 보인다.


인사이트Instagram 'kwon_jo'


조권은 해당 영상을 올리며 "고객센터 상담사님 분들과 통화를 하다 보면 생기는 흔한 일이다"라며 목소리로 인해 성별을 오해받는 일이 처음이 아님을 알렸다.


이어 조권은 "나는 나의 미성을 사랑해"라는 글을 덧붙였다.


그러면서 "항상 친절하게 고객 응대 업무해주시는 상담사님들 늘 고생 많으시고 응원합니다"라며 따뜻한 마음을 내비쳐 훈훈함을 안겼다.


인사이트Instagram 'kwon_j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