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3 13℃ 서울
  • 16 16℃ 인천
  • 10 10℃ 춘천
  • 19 19℃ 강릉
  • 14 14℃ 수원
  • 16 16℃ 청주
  • 16 16℃ 대전
  • 16 16℃ 전주
  • 18 18℃ 광주
  • 18 18℃ 대구
  • 20 20℃ 부산
  • 21 21℃ 제주

"콧구멍 찌르는 고통 이제 끝"...'타액' 코로나 자가검사키트 국내 첫 허가

타액으로 코로나19 양성 여부를 확인하는 자가검사키트가 국내 최초로 품목허가를 받았다.

인사이트뉴스1


[뉴스1] 음상준 기자 = 식품의약품안전처는 타액(침)으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양성 여부를 확인하는 자가검사키트를 국내 최초로 폼목허가했다고 29일 밝혔다.


이 자가검사키트(제품명 PCL SELF TEST - COVID19 Ag)는 국내기업인 피씨엘이 만들었다.


이 제품은 코 안(비강) 검체를 채취하는 방식과 달리 입안의 침을 검체로 사용한다. 자가검사키트 허가기준인 민감도 90% 이상과 특이도 99% 이상을 충족했다.


민감도는 질병이 있는 환자 중 검사 결과가 양성으로 나타날 확률이며, 특이도는 질병이 없는 환자 중 검사 결과가 음성으로 나타날 확률을 말한다.


타액 자가검사키트 사용 방법은 깔때기를 이용해 용액통에 직접 타액을 뱉어 추출액과 섞는 방식이다. 자가검사키트 사용자는 제품에 동봉된 사용설명서(허가된 사용 방법)를 숙지해 사용해야 한다.


식약처는 "이번 타액 자가검사키트 허가로 다양한 검사 방식이 도입되면 어린이·고령층 등의 사용 편의성을 높일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