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 20℃ 서울
  • 18 18℃ 인천
  • 21 21℃ 춘천
  • 22 22℃ 강릉
  • 20 20℃ 수원
  • 20 20℃ 청주
  • 21 21℃ 대전
  • 19 19℃ 전주
  • 21 21℃ 광주
  • 22 22℃ 대구
  • 19 19℃ 부산
  • 20 20℃ 제주

김우빈, 이병헌이랑 술 먹다가 '비인두암' 발견했다

비인두암을 이겨내고 6년 만에 브라운관에 복귀한 배우 김우빈과 이병헌의 남다른 인연이 밝혀졌다.

인사이트뉴스1


[인사이트] 최유정 기자 = 배우 이병헌이 김우빈의 은인이었다.


지난 27일 유튜버 이진호는 개인 유튜브 채널을 통해 김우빈이 '비인두암'을 빨리 발견할 수 있도록 도와준 인물이 이병헌이라고 밝혔다.


이진호에 따르면 김우빈은 지난 2017년 5월쯤 코피를 쏟는 증상을 보이기 시작했지만 스케줄이 바빠 몸에 무리가 갔다고 스스로 판단하고 따로 검사를 받지 않았다.


하지만 이병헌과의 술자리에서도 김우빈은 코피를 쏟고 말았다.


이병헌은 김우빈의 건강을 걱정하며 병원에 가보라고 진지하게 조언을 해줬고, 다음날 김우빈은 정밀 검진을 받았다.


인사이트뉴스1


이진호는 "이 때문에 김우빈이 암을 조기에 발견할 수 있었다"라고 덧붙였다.


최근 이병헌과 김우빈이 함께 출연하는 tvN 드라마 '우리들의 블루스'가 큰 인기를 끌고 있어 이진호의 이 같은 이야기가 더욱 주목을 받고 있다.


한편 김우빈은 앞서 2017년 비인두암 투병 소식을 전하며 활동을 일시 중단한 뒤 치료에 전념한 바 있다.


이후 지난 2019년 '제 40회 청룡영화상'에서 시상자로 공식 석상에 나온 김우빈은 "많은 분들이 응원해 주시고 이겨낼 수 있도록 기도해 주셔서 건강하게 빨리 인사드릴 수 있게 됐다. 감사하다"라고 전했다.


'비인두암'을 완치한 김우빈은 지난 9일 첫 방송을 알린 '우리들의 블루스'를 통해 6년 만에 작품으로 복귀했다.


오랜만에 건강한 모습으로 얼굴을 드러낸 김우빈은 다시 활발하게 연기 활동을 재개할 것으로 보인다.


인사이트뉴스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