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캉스 수영복 사진 인스타에 올린 곽민선 아나운서가 '수술함?' 댓글에 보인 반응

인사이트Instagram 'minsniluv'


[인사이트] 성동권 기자 = 곽민선 아나운서가 가슴 수술 의혹을 한 마디로 일축했다.


지난 8일 곽민선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Health and Beauty. 나 먼저 여름!"이라는 문구와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 속 곽민선은 강렬한 레드 컬러의 수영복을 입고 있었다.


명치 쪽이 파진 디자인의 수영복 때문에 볼륨감 있는 몸매가 고스란히 드러났다.


인사이트Instagram 'minsniluv'


그녀의 반전 몸매에 누리꾼들의 칭찬과 감탄이 쏟아지던 와중에 한 누리꾼은 "수술함?"이라는 댓글을 남겼다.


사진 속에서 볼륨감이 드러났던 만큼 가슴 수술을 한 것이냐고 묻는 질문이었다.


다소 무례할 수 있는 질문이었지만 곽민선은 "X" 단 한 글자로 해당 누리꾼을 조용하게 만들었다.


이를 본 누리꾼들은 "완전 사이다다", "자신감이 있으니까 대응도 시원하다", "저런 질문은 무례한 질문이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곽민선 아나운서는 각종 게임과 스포츠 쪽에서 활발히 활동하고 있다.


인사이트Instagram 'minsniluv'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