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세연, '인천상륙작전' 합류..이정재·리암 니슨과 호흡

사진 = 바자, 에스콰이어, GQ

 

배우 진세연이 이정재와 리암 니슨이 출연하는 영화 '인천상륙작전'의 여주인공으로 낙점됐다.

 

30일 진세연의 소속사 관계자는 진세연이 '인천상륙작전'에서 홍일점으로 등장하는 여주인공을 맡았다고 밝혔다.

 

진세연은 영화에 등장하는 유일한 여주인공으로 남주인공 이정재와 에피소드를 만들어나갈 것으로 알려졌다.

 

진세연은 또 이날 오전 소공동 웨스틴조선호텔에서 열리는 제작발표회에도 참석할 예정이며, 진세연과 함께 정준호도 새롭게 합류한다.

 

한편, 영화 '인천상륙작전'은 1950년 9월 15일 국제연합(UN)군이 맥아더의 지휘 아래 인천에 상륙하여 6·25전쟁의 전세를 뒤바꾼 군사작전인 인천상륙작전을 그린 전쟁 블록버스터 영화다.

 

'테이큰'으로 잘 알려진 할리우드 스타 리암 니슨이 맥아더 장군으로 출연하며 이정재가 해군 대위 역할로, 이범수가 북한군 엘리트 장교로 가세한다.

 

조은미 기자 eunmi@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